㈜웹젠(대표 김태영) 이 자사의 IP제휴 모바일게임 ‘기적MU : 각성’ 과 ‘기적MU : 최강자’ 을 중국의 게임전시회 ‘차이나조이2017’에 출품했다.

 

웹젠은 오늘(7월27일) 부터 4일간 중국의 상해에서 열리는 ‘차이나조이2017’ 에서 현지 게임서비스업체(퍼블리셔) 인 텐센트게임즈의 관람객(B2C) 전시장과 룽투게임즈의 비즈니스(B2B) 전시장에 ‘기적MU : 각성’과 ‘기적MU : 최강자’ 를 선보인다.


 

웹젠이 ‘뮤 오리진’ 의 흥행 이후 개발사 ‘천마시공’ 과 3년동안 준비해 온 후속게임 ‘기적MU: 각성’(한국 서비스명 미정) 은 ‘텐센트게임즈’ 의 전시장은 물론 ‘천마시공’ 의 모회사 ‘아워팜’의 비즈니스(B2B) 전시장에서도 동시에 출품된다.

 

‘기적MU : 각성’ 은 한국과 중국 모바일게임시장에서 흥행 돌풍을 일으켰던 ‘뮤 오리진’ 의 후속게임으로 ‘차이나조이2017’ 출품 소식이 알려진 후 한국과 중국 게이머들로부터 높은 기대와 관심을 얻고 있다.


 

텐센트게임즈는 자사 전시장에서 새로운 몬스터들과 사냥터를 배경으로 촬영한 ‘기적MU : 각성’ 의 게임 화면을 처음 대중에 공개했으며, 게임의 배경 세계관을 현대발레로 해석한 무대공연 이벤트와 캐릭터 코스튬플레이 등을 준비해 적극적으로 관람객을 유치한다.

 

게임영상화면에서는 전작 ‘뮤 오리진(중국명 전민기적)’ 과 비교해 월등히 향상된 게임그래픽 화질과 사냥화면 등의 일부 게임콘텐츠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텐센트는 8월 3일부터 2차 비공개테스트(CBT, Closed Beta Test) 를 진행하며, 추가개발을 거쳐 2017년 하반기 중 중국에서 먼저 서비스(http://qjjx.qq.com/#page1) 할 예정이다. 해당게임은 전편 ‘뮤 오리진’ 보다 훨씬 높은 수준의 게임그래픽과 치밀해진 게임시나리오 및 세계관, 1.5배 이상의 방대한 게임콘텐츠를 바탕으로 개발되고 있다.

 

‘기적MU : 최강자’ 는 웹젠과 타렌이 공동으로 제작/개발해 온 게임이다. 비공개테스트에서 게이머들로부터 호의적인 평가를 받았으며, 일부 콘텐츠 등을 수정해 개발이 마무리되는 대로 올해 하반기에 서비스(http://mu.longtugame.com를 시작한다.

 

중국지역 서비스업체인 룽투게임즈는 차이나조이 기간 중 ‘기적MU : 최강자’ 의 체험관을 운영해 중국 게이머들에게 게임을 알린다. 웹젠은 ‘차이나조이2017’ 이후 두 게임의 중국 출시 및 흥행을 위해 개발 지원에 집중하는 한편, 한국에서도 미공개 신작게임들을 직접 출시하면서 2017년 하반기 국내외 게임시장 점유율을 높여갈 계획이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