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제공 : SK텔레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은 e스포츠 관람 패러다임을 바꿀 5G AR(증강현실) · VR(가상현실) 서비스 3종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3월 세계적인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 용 5G AR·VR 서비스 독점 개발권을 확보한 이후 개발을 거쳐 25일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한국 프로리그)의 SKT T1과 Gen.G 경기를 통해 ’Jump AR’, ‘VR 현장생중계’, ‘VR 리플레이’ 등 신개념 서비스를 상용화했다.


차세대 e스포츠 서비스 출시로 1999년 본격적으로 시작된 국내 e스포츠 중계가 진화할 전기가 마련됐다.


e스포츠 중계는 기존 방송사가 선택한 게임 화면과 진행자의 해설을 듣는 방식을 벗어나 시청자가 원하는 선수 화면을 선택해보거나, 게임캐릭터의 시야로 e스포츠를 즐기고, 360도 VR로 선수 표정, 현장 팬들의 열기까지 느낄 수 있는 ‘실감형 중계’ 로 거듭나게 된다.




* 전국 어디서든 스마트폰 ‘Jump AR’로 LoL 경기장으로 순간 이동


e스포츠 팬은 빠르게 늘고 있다. 2018년 11월 한국에서 열린 LoL 월드 챔피언십 결승전을 2만6000명이 현장 관람하고 전 세계 약 1억명이 중계방송으로 시청했다.


라이엇 게임즈가 2018년 설립한 종로 ‘LoL파크’ 내 400석 규모 전용 경기장인 ‘LCK 아레나’ 에서 펼쳐지는 인기팀 간의 경기는 빈번히 조기 매진된다. 이에 SK텔레콤은 팬들이 경기 티켓을 구하지 못했더라도 전국 어디서든 가상 공간에서 실감나게 관람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게 됐다.




‘Jump AR’은 스마트폰만 있으면 경기장으로 순간 이동한 듯한 느낌을 제공하는 증강현실 서비스다. ‘Jump AR’ 앱을 실행하면 서울 종로에 위치한 ‘LoL파크(전용 경기장)’ 와 연결된 ‘차원문’ 이 생성되고 몇 걸음 옮겨 차원문 안에 들어서면 화면은 이내 LoL 파크의 실내로 연결된다.


이용자는 360도로 스마트폰을 움직여 LoL 파크 내부를 살펴보며 AR 응원 메시지를 남기거나 선수의 감사 영상 및 다른 이용자의 응원 메시지를 볼 수도 있다.


SK텔레콤은 초실감 공간 생성 기술 및 실시간 트래킹 기술을 이 서비스에 접목했다. 이용자는 현실의 LoL 파크와 동일한 가상 세계를 자유롭게 돌아다니며 3D 얼굴 인식과 실감 AR렌더링 기술이 적용된 ‘응원 셀피’도 촬영할 수 있다.


e스포츠 중계도 ‘LCK VR 현장 생중계’ 로 LoL 파크 경기장 무대에 설치된 360 VR 카메라를 통해 선수들을 근거리에서 보고, 주변 관람객들의 함성과 응원을 실시간으로 함께 즐길 수 있다.


‘LCK VR 현장 생중계’ 는 서머 스플릿의 주요 경기를 중심으로 ‘옥수수 5GX관’ 과 ‘SKT 5GX VR’ 앱에서 제공된다. 


  


* 신개념 e스포츠 영상 제공 ‘게임 캐릭터 시야로 VR 하이라이트 관람’


‘VR리플레이’ 는 하이라이트 장면을 게임 속 캐릭터 시야에서 제공하는 신개념 e스포츠 영상 콘텐츠다.


이용자는 VR기기를 착용하고 게임 캐릭터 시야로 전투 장면을 360도로 돌려볼 수 있다. 화려한 게임 효과와 어우러져 마치 LoL 챔피언들이 혈투를 벌이는 전장 한복판에 있는 듯한 생생한 경험을 느낄 수 있다.


이 콘텐츠에는 캐릭터의 시선으로 게임 화면을 360 VR 영상으로 합성할 수 있는 첨단 기술이 적용된다. 콘텐츠는 옥수수 5GX 관을 통해 제공된다.


* 종로 ‘LoL 파크’, 5G부스트파크로 업그레이드… AR응원필드·체험존 상시 운영


아울러 SK텔레콤은 종로 ‘LoL 파크’ 를 고성능 5G네트워크, 서비스, 혜택으로 무장한 ‘5G 부스트 파크’ 로 25일 업그레이드했다.


LoL 파크에는 인빌딩 5G 장비가 설치돼 실내에서도 쾌적한 5G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LoL 파크 중앙에는 5G 체험존이 마련돼 각종 e스포츠 관련 5G 특화 서비스를 누구나 체험해 볼 수 있다.


‘LoL 파크’ 내부의 특정 공간에 스마트폰 카메라를 비추면 모든 LCK 팬들이 보내는 팀별 응원 메시지를 증강현실 기술로 볼 수 있는 ‘AR응원 필드’가 등장하기도 한다.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단장은 “5G 실감형 서비스로 기존에는 상상 만으로 가능했던 차세대 e스포츠 중계 서비스가 현실이 됐다.” 며, “전국에 있는 5G클러스터를 중심으로 가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혁신적인 5G 실감형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종로구 청진동 70 그랑서울 3층 | 롤파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료제공 : 텐센트>


텐센트(tencent) 가 모바일 오토 배틀러 게임 ‘체스러쉬’ 의 글로벌 런칭을 기념하는 '체스러쉬 글로벌 스타 챌린지' 의 첫 경기를 한국시간 28일 새벽 1시에 개최한다고 금일(26일) 알렸다.


초청경기로 진행되는 글로벌 스타 챌린지는 8개 국가의 최고 인플루언서들이 참여하는 토너먼트이다. 대한민국을 비롯하여 미국, 브라질, 독일, 러시아, 태국, 인도네시아, 일본 등에서 선택받은 최고의 인플루언서들이 총 미화 16,000달러(한화 약 1,900만 원) 의 상금을 두고 겨루게 된다. 


우승자는 미화 1만 달러, 2위와 3위는 각각 5천 달러와 1천 달러의 상금을 받게 된다. 또한 1위와 2위 인플루언서는 체스러쉬의 장기 파트너가 될 기회를 갖게된다.


지난주에 발표된 8명의 인플루언서들이 최종 생방송에 참여하며, 각 인플루언서들은 토너먼트에 사용할 영웅들을 하나씩 배정받았고 그 리스트는 공식 페이스북에 공개되었다. 한국대표 ‘따효니’ 에게는 맘모스 워리어가 배정되었다.




체스러쉬 팬들은 체스러쉬 공식 페이스북과 유튜브 뿐만 아니라, 각 인플루언서의 스트리밍 플랫폼을 통해서도 경기를 시청할 수 있다. 생방송 중에는 세 대의 최신 스마트폰을 얻을 수 있는 럭키드로우 이벤트도 열린다.


<인플루언서들이 배정받는 영웅리스트>


대한민국 - 따효니DDaHyoNi – 맘모스워리어


미국 - Disguised Toast – 소닉 걸


브라질 – Playhard – 마운틴 조상


독일 – P4wnYhof – 다르킨 헌터


러시아 - Aurum – 부두 마녀


태국 – CGGG - 호그라이드


인도네시아 – Erpan1140 – 아이스 퀸


일본 - マックスむらい – 바이오닉 닌자


(글로벌 인플루언서 영웅배정 영상 : https://youtu.be/ScA8sIcQZUY)


  


토너먼트는 총 두 라운드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각 클래식 모드와 터보 모드로 진행된다. 누가 체스러쉬의 왕이 될지, 28일 새벽 1시에 그 챔피언이 가려진다.


체스러쉬는 텐센트가 개발 및 퍼블리싱한 게임으로 50명 이상의 개성있는 영웅들과, 화려한 그래픽, 그리고 다양한 게임 모드를 지원한다. 8명의 플레이어들은 8x8 사이즈의 체스판에서 서로 전략적 전투를 치루게 되며, 다양한 클래스의 시너지 효과로 각양각색의 상태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터보모드는 게임을 10분 내외로 줄여, 30-40분이 걸리는 클래식 모드에 비하여 모바일에 최적화된 빠른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친구와 팀을 맺고 즐길 수 있는 협동 모드도 존재한다.


한편, 체스러쉬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및 iOS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게임 및 글로벌 스타 챌린지에 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ChessRushOfficial) 과 트위터 (https://twitter.com/PlayChessRush) 그리고 웹사이트(https://www.chessrushgame.com) 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