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토즈소프트(대표 구오하이빈) 는 25일 e스포츠 프로게이머 오디션 프로그램 '게임스타 코리아(GameStar KOREA, 이하 GSK) 시즌1 PUBG' 에서 선수를 선발할 3개의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공인 프로팀을 발표했다.


‘GSK’ 의 첫 번째 시즌에 참가를 확정한 공인 프로팀은 ‘액토즈스타즈’ 와 ‘다나와 DPG’, ‘OP.GG Gaming’ 이다. 3개 공인 프로팀은 이번 시즌 참가자들에게 체계적인 트레이닝을 지원하고, 각 프로팀 선발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GSK' 는 총 상금 1억 원이 걸린 국내 최초 e스포츠 프로게이머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5월 27일까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자를 모집한다. 펍지주식회사 공인 프로팀에 소속된 선수를 제외, 스쿼드 레이팅 2,000점 이상을 획득한 만 18세 이상 유저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오는 6월 방송을 앞두고 있는 ‘GSK 시즌1 PUBG’에 대한 보다 자세한 소식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이메일로 문의하면 된다.


  


▲ 공인 프로팀 소개


‘액토즈스타즈’ 는 펍지주식회사 2018 상반기 PUBG Korea Leauge(PKL) 의 공인 프로팀으로, ‘PUBG Survival Series 2018‘ 정규 시즌 중 1일 3회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업계의 주목을 받았다.


‘다나와 DPG’ 는 공식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보유한 선수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최근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 출신인 강도경을 감독으로 선임했다. (필자는 '다나와' 가 싫다)


‘OP.GG Gaming’ 은 건강한 e스포츠 문화 확대를 목표로 e스포츠팀을 운영하고 있으며, ‘PUBG Warfare Masters’ 파일럿 시즌 우승팀인 'OP.GG PUBG Hunters' 팀과 최근 무서운 기세로 성장 중인 'OP.GG PUBG Rangers' 팀을 운영 중이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