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문화체육관광부]


창의적이고 선도적인 게임을 개발하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게임인재원’ 이 문을 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 는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 과 함께 8월 26일(월) 오후 2시, 콘진원의 홍릉콘텐츠인재캠퍼스(서울 동대문구) 에서 ‘게임인재원’ 개원식을 열고 제1기 교육생 입학식을 진행한다.


‘게임인재원’ 에서는 첨단 융·복합 기술과 현장 연계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게임산업 전문인력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 과정은 게임 관련 전공 학생 등 예비취업 및 창업 인력을 대상으로 게임기획, 게임그래픽, 게임프로그램 분야로 나누어 2년, 8학기로 운영된다. 


1년 차에는 기초 및 심화 학습과 간단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2년 차에는 실무 경험을 위한 현장 실습과 팀 프로젝트를 중점적으로 진행한다.




특히 게임인재원은 업계의 목소리를 반영해 현장형 실무인재를 양성하는 취업 연계형 교육을 추진한다. 무료 교육으로 진입장벽을 낮추고, 최신 기술 변화와 추세를 반영한 게임 제작 프로젝트를 통해 소수 정예의 전문 게임 개발자를 양성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이론 중심으로 정형화된 기존의 게임 교육과정과 차별화된 양질의 교육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2000년부터 2014년까지 15년간 성공적으로 운영되었던 게임아카데미 교육생의 평균 취업률은 약 90% 에 달했다. 게임인재원이 과거 ‘게임아카데미’ 의 성과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게임인재원을 통해 우수 인재를 양성함으로써 최근 게임이용장애의 질병코드화 논란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게임산업계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라며, “게임산업이 4차 산업 시대의 핵심산업으로서 근간을 다질 수 있도록 인재 양성에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게임물관리위원회(이하 ‘게임위’, 위원장 이재홍) 는 게임위 회의를 20일(수) 에 개최하여 청소년 등 게임개발자의 게임 창작의욕 고취를 위해 관련 규정을 정비하였고, 관보게재 등 후속절차를 완비하여 조속히 시행하기로 하였다.   


이날 회의에서는, 위원들 간에 청소년 등이 창작한 비영리 목적의 게임물에 대하여 현행 등급분류제도의 개선이 필요하다는 공감대가 형성되었고, 관련 규정개정에 대한 열띤 논의가 이루어졌다.


이를 통하여 청소년 등 개인개발자가 취미활동을 목적으로 개발한 게임물과 순수한 창작활동 게임물 등의 경우에 대하여 등급분류 수수료를 면제할 수 있는 규정을 신설하는 것으로 중지를 모았다.




이에 따라, 위원회는 신설된 규정의 관보게재 등 후속절차를 거쳐 시행할 계획이다.


더불어 청소년 게임코딩교육생 및 인디게임개발자 등을 대상으로 게임물 등급분류제도 안내와 교육을 적극적으로 실시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위원회는 주무부처와 긴밀한 논의를 통하여 청소년 등 게임개발자가 순수한 창작활동 용도로 창작하는 게임물의 등급분류 면제관련 법령이 개정되는 대로 관련 후속규정 정비를 추진할 계획이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