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e스포츠협회가 29일(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스포츠 종목에서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 한국 대표 팀이 중국을 상대로 분전한 끝에,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고 알렸다.


한국 팀은 지난 27일(월) 과 28일(화) 에 진행된 A조 예선에서 베트남, 중국, 카자흐스탄을 상대로 모두 2승씩을 챙기고, 6승 0패 A조 1위로 4강에 진출했다. 특히, 강호 중국을 상대로 2세트 모두 승리하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같은 날 진행된 4강전에서 한국 팀은 B조 2위로 4강에 진출한 사우디아라비아와 대결했다. 한국은 사우디아라비아에 1세트에서 첫 번째 킬을 내줬지만, 바로 되받아 치면서 경기시간이 20분이 채 되기 전 킬스코어 30:1 로 승리를 챙겼다. 2세트에도 역시 한국은 안정적인 경기 운영능력을 보여주며, 세트스코어 2:0 으로 결승에 올랐다.


29일(수) 대망의 결승전 상대는 중국이었다. 중국은 4강전서 대만을 2:1로 역전 후 결승에 진출한 만큼 상승세가 만만치 않았다. 5전 3선승제에서 1세트는 중국이 먼저 가져갔다. 탑 라인에서 ‘기인’ 김기인이 솔로 킬을 내며 주도권을 잡았으나, 중국의 ‘우지’ 가 힘을 앞세워 미드 1차 포탑과, 연이어 바텀 1차 포탑까지 밀어냈다. 


양팀은 팽팽하게 공격을 주고 받았고, 한국은 상대를 모두 제거하는 ‘에이스를 띄웠으나 중국은 미드를 중심으로 막판 전투에서 우위를 점하면서 선취점을 가져갔다.



'스코어' 고동빈


하지만 한국은 2세트에서 바로 반격을 개시했다. 상대는 바텀 라인에서 ‘우지’ 와 ‘밍’ 이 초반에 거센 공격력을 보였으나, 한국은 침착하게 수비에 집중했고, ‘페이커’ 이상혁이 기습 공격에 성공했다. 이어 한타 싸움에서도 ‘스코어’ 고동빈의 슈퍼세이브와 함께 한국 선수들이 침착하게 승기를 잡으면서 세트스코어 동점을 이뤄냈다. 3세트는 한국이 초반에 열세를 이기지 못하고 세트스코어를 내주며 1:2 가 되었다.


마지막이 될 수도 있는 4세트. 한국 대표팀은 집중력을 발휘했다. ‘페이커’ 이상혁 오리아나가 상대 정글러를 연달아 잡으면서 우위를 점했다. 하지만 내셔남작 순간마다 싸움에서 밀리고 후반에 오리아나까지 잡히면서, 세트 스코어 1:3 으로 중국에 우승을 내주고 말았다.



'페이커' 이상혁



  



'코어장전' 조용인


결승전에서는 패했지만, 한국 대표팀은 은메달이라는 값진 결과를 일궈냈다. 한국 대표 선수들은 처음 아시안게임 시범종목 선정된 e스포츠, LoL 종목에 최초 국가대표로 출전하여 현지의 낯선 환경에서도 사명감을 가지고 선전했다.


한편,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처음으로 시범종목으로 선정된 e스포츠 종목은 6개 세부 종목으로 진행되며,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마하카 스웨어 브리타마 아레나에서 열리고 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e스포츠의 정통 스포츠화를 위한 도전을 이어가고 있는 있는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 의 개발 및 유통사 라이엇 게임즈(한국대표 이승현) 는 자사와 한국e스포츠협회가 주최하고 OGN과 스포티비 게임즈(SPOTV GAMES) 가 주관 방송하는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의 스프링 스플릿 포스트시즌 및 결승전 진행 계획을 발표했다. 


지난 1월 16일 시작돼 오는 3월 25일까지 진행되는 LCK 정규 시즌의 상위 5팀이 진출하는 포스트시즌은 3월 31일부터 진행된다. 


먼저, 대망의 결승전은 4월 14일 오후 5시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결승전이 열리는 부산은 한국 e스포츠의 대표적인 성지다. 2014년에는 LCK 서머 결승전이 부산 해운대에서 진행됐으며, 사전 판매 5천석을 포함해 총 1만 2천여명의 관객이 모이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포스트시즌은 정규시즌 5위팀과 4위팀이 맞붙는 와일드카드전으로 시작한다. 와일드카드전은 3월 31일 오후 5시에 열리며, 승자는 4월 4일 오후 5시 정규시즌 3위팀과 플레이오프 1라운드를 치른다. 이 경기의 승자가 4월 8일 오후 5시 정규시즌 2위팀과 플레이오프 2라운드에서 맞붙으며 최종 승자는 결승에 진출한다. 



와일드카드 경기는 3전 2선승제로, 플레이오프 1, 2라운드 경기는 5전 3선승제로 진행된다. 와일드카드와 플레이오프 1라운드 경기는 상암 소재의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치러지며, 플레이오프 2라운드는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다. 


지난 1월 16일 ‘킹존 드래곤엑스’ 와 ‘KSV’ 의 첫 경기로 막을 올린 2018 LCK 스프링은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수많은 명경기를 낳으며 현재 2라운드가 활발히 진행 중이다. 




킹존 드래곤엑스가 3경기를 남겨놓고 13승 2패로 1위를 달리는 가운데 아프리카 프릭스와 KT 롤스터가 10승 4패로 승패 동률을 기록하며 치열한 2위 경쟁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KSV', ‘락스 타이거즈’, ‘진에어 그린윙스’, ‘SK텔레콤 T1’ 등 중위권 팀들의 승수에 큰 차이가 없어 5위까지 주어지는 포스트시즌 진출 티켓을 획득하기 위해 더욱 뜨거운 경쟁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LCK 스프링 우승팀에게는 우승 상금 1억원(총상금 2억 9,500만원) 과 함께 LCK 대표로 5월 독일과 프랑스에서 개최되는 국제 대회인 ‘2018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에 출전할 자격이 주어진다. 



  



방송 생중계는 와일드카드전과 플레이오프 1라운드는 OGN 이, 플레이오프 2라운드와 결승전은 스포티비 게임즈가 맡는다. 


포스트시즌 티켓은 3월 26일 오후 5시부터 티켓 링크 예매처를 순차적으로 판매되며, 결승전 티켓 1차 판매분은 3월 26일 오후 6시 30분, 2차 판매분은 4월 2일 오후 5시에 예정돼 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