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리그'의 규모는 계속 확장되고 있다. 광저우와 애틀랜타를 연고지로 하는 두 팀과 새로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밴쿠버, 파리, 워싱턴 DC, 토론토, 항저우, 청두를 연고지로 하는 여섯 팀이 2019 시즌 ‘오버워치 리그’ 챔피언십 경쟁에 추가로 합류하게 되었다. 


상하이 드래곤즈(Shanghai Dragons) 도 신임 감독을 선임한 반가운 소식을 전한다. 신임 감독은 상하이 드래곤즈 팀원들을 이끌고 미국 LA 버뱅크 블리자드 아레나에서 진행되는 오버워치 시즌 2 에 출정하게 된다. 



'오버워치 리그' Shanghai Dragons(상하이 드래곤즈) 감독 BlueHaS 소개 


감독 BlueHaS - BlueHaS(위승환) 감독은 2017년부터 한국의 오버워치 컨덴더스 팀 KongDoo Panthera의 감독을 맡아왔으며, 신중하고 세심한 코칭 스타일로 유명하다. 


KongDoo Panthera는 BlueHaS 감독의 지도 하에 일련의 시합에서 안정적인 성적을 유지하며 뛰어난 기량을 보여주었다. BlueHaS 감독이 팀에 합류하자마자 KongDoo Panthera 는 ‘오버워치’ 넥서스컵 Annual Finals 를 치르게 되었으며, 짧은 적응 기간에도 불구하고 팀원들은 이 대회에서 최고의 기량을 발휘했다. 


결승전에서 강팀인 X6-Gaming 을 맞아 7세트의 격전을 벌였으나 안타깝게 준우승에 머물고 말았다. 그 다음해 OTS 플레이오프에서 KongDoo Panthera 는 준결승전에서 만난 X6-Gaming 에 보란듯이 설욕하고, 결승전에서 Meta Bellum 을 꺾으며 우승을 거머쥐었다.


  


이 두 팀은 ‘오버워치’ 컨덴더스 코리아 시즌 1 의 우승팀과 4강 진출팀이었다. 지난달 열린 오버워치 컨덴더스 코리아 시즌 2에서 BlueHaS 감독이 이끄는 KongDoo Panthera 는 무패 행진으로 전승을 거두며 결승전까지 올라왔으나, 우승팀인 Runaway 와 8세트의 격전 끝에 애석하게 패배하고 말았다. 하지만 그의 코칭 실력은 오버워치 업계의 다방면에서 인정을 받았다. 


'오버워치 리그' 시즌 2의 개막을 앞두고 상하이 드래곤즈의 관리팀은 엄격한 선별 기준과 심층 분석을 통해 상하이 드래곤즈의 신임 감독을 선임했다. BlueHaS 감독의 팀은 오버워치 컨덴더스 코리아에서 전체 성적이 안정적이었으며, 감독과 팀원간의 관계도 돈독했다. 




BlueHaS 감독의 코칭 기간 동안 오버워치 버전이 여러 번 바뀌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발빠르게 전술을 개발하고 매우 효율적인 방법으로 팀원들에게 전술 내용을 이해시켜 KongDoo Panthera는  잦은 버전 변화 속에서도 꾸준히 안정적인 성적을 거두었다. 


BlueHaS 감독은 매우 유연하고 다양한 전술을 개발하고, 팀과 팀원들의 특성에 기반한 유연한 전법을 찾아내는, 자신만의 독자적인 운영 체계가 있는 전술형 감독이다. BlueHaS 감독의 합류는 상하이 드래곤즈에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것이며, 팀워크와 전술면에서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여 이상적인 성적을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상하이 드래곤즈(Shanghai Dragons) 에 대한 최신 소식은 다음 공식 계정을 팔로우하면 된다. 


상하이 드래곤즈 공식 웨이보 - ShanghaiDragons 

상하이 드래곤즈 공식 위챗 - ShanghaiDragons 

상하이 드래곤즈 공식 Twitter - https://twitter.com/ShanghaiDragons 

상하이 드래곤즈 공식 Facebook - https://www.facebook.com/ShanghaiDragons

상하이 드래곤즈 공식 YouTube - https://www.youtube.com/c/ShanghaiDragons

상하이 드래곤즈 공식 Instagram - @ShanghaiDragons_SHD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잭스틸(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  LoL은 대통령배 KeG 우승 ‘서울’ 팀, 철권은 선발전 우승한 ‘샤넬’ 강성호 선발


-  한국 대표팀, 오는 11월 대만 ’제10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에서 8회 종합우승 도전


한국e스포츠협회가 ‘제10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the 10th Esports World Championship 2018)’ 에 한국 대표로 출전할 선수 선발을 완료했다고 5일(수) 밝혔다.


먼저,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 종목에서는 2018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KeG) 에서 우승한 서울특별시팀이 우승 팀 자격으로 한국 대표팀으로 선발되었다. KeG 서울특별시팀은 특히 경쟁이 치열한 LoL 종목의 결승에서 3:0 으로 우승을 했을 만큼 실력과 패기가 출중하다. 또한 스타크래프트 II 프로 선수인 이신형의 동생인 이민형이 소속돼 있기도 하다.



철권7 종목에는 ‘CHANEL’ 강성호 선수가 선발전에서 우승하며, 한국 대표로 선발되었다. 철권7 대표 선발전은 지난 2일(일) 락스 게이밍 하우스(경기도 성남) 에서 오프라인으로 진행되었으며, 총 40명이 참가하여 자웅을 겨뤘다. 선발전은 박동민 캐스터의 중계로 락스게이밍 공식 플랫폼을 통해 생중계 되었으며, 약 5,000 명의 시청자들과 함께 했다.


강성호 선수는 락스 드래곤즈 소속으로, The King of Iron Fist Tournament 2016 Grand Final 에서 준우승을 한 바 있다. 강성호는 월드챔피언십 한국 대표로 선발된 후 “지난 해에는 선발전 결승에서 패배해 대회에 출전하지 못했다. 올해는 한국대표로 선발된 만큼, 월드챔피언십에서도 꼭 우승하겠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선발된 선수들은 오는 11월 대만에서 열리는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서 출전하며, 대한민국의 ‘8회 종합 우승’ 이라는 기록 달성에 도전한다. 협회는 공개 선발전을 통해 한국 대표팀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한국선수들이 국제대회에서 선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국제e스포츠연맹(IeSF) 이 주최하는 세계 유일 e스포츠 국가 대항전으로, 올해 10회째를 맞았다. 


올해 대회는 11월 9일(금) 부터 대만 가오슝에서 개최되며, 공식종목은 지난 해와 같이 리그 오브 레전드, 카운터 스트라이크: 글로벌 오펜시브, 철권7 3개 종목이 선정되었으며, 대회에는 전 세계 42개국, 670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 총 상금은 54,000달러이며, 한국은 지난 해 종합우승을 비롯하여 총 7회 종합우승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잭스틸(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