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지아 아이로나우티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5.04 밀리터리 MMO 게임 '워썬더' 신규 국가 이탈리아 전장추가

[보도자료 : 가이진 엔터테인먼트]


가이진 엔터테인먼트는 밀리터리 MMO 게임 '워썬더'​ 의 최신 업데이트 ‘레지아 아이로나우티카(Regia Aeronautica)' 와 함께 국가로 이탈리아가 추가됐다고 4일 밝혔다. ‘레지아 아이로나우티카’ 는 이탈리아 황실 공군을 뜻하는 용어로 이탈리아는 미국, 독일, 영국, 일본, 구소련에 이어 '워썬더'​ 의 전장에 투입되는 6번째 국가가 됐다.


가이진 엔터테인먼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키릴 유딘제브(Kirill Yudintsev) 는 “작년 말 일본 지상군 추가와 함께, 각 국가를 대표하는 800기 이상의 비행기와 지상 탈 것이 추가됐다. 


현재 해상 유닛의 초기 테스트를 하는 한편, 신규 국가 이탈리아를 선보이게 됐다. 이탈리아는 새롭게 추가된 20기 이상의 지상 탈 것과 수십 종의 비행기를 이용할 수 있다.” 고 밝혔다.


 

이탈리아의 공군은 1930년대 가볍고 기동성 좋기로 유명한 복엽기부터 전쟁이 끝난 후 제트 전투기의 시대까지 수십 종의 비행기로 구성된다. 그 중 ‘피아트 CR.32’ 와 같은 기체는 2차 세계대전 초기 대량 생산된 바 있는 이탈리아 공군의 대표적인 비행기다. 


이 강력한 복엽기는 심각한 피해도 견딜 수 있는 강한 내구력과 전투기 역할 뿐 아니라 폭탄을 싣고 적의 지대공 화력이나 차량을 파괴하는 경폭격기의 역할도 수행할 수 있다.


 

CR.32 외에 이탈리아 공군의 또 다른 상징은 3기의 엔진을 탑재한 폭격기가 유명하다. ‘스패로우호크(Sparrowhawk)' 로 잘 알려진 ‘SM.79 스파비에로(Spaviero)' 외에 ‘CANT Z.1007 비스 알시온(bis Alcione)', ‘킹피셔(Kingfisher)' 와 같은 이탈리아 특유의 엔진 3기를 탑재한 폭격기를 이용할 수 있다. 


대량 생산된 ‘스패로우호크’ 의 아성에 좀 가려지긴 했지만, 이들 폭격기는 840kg 에 이르는 대형 어뢰를 탑재하고도 적기를 압도하는 빠른 속도와 기동성을 갖추고 있다. 이 폭격기들은 앞으로 추가 될 해상전에서 적의 함대를 공격하기에 특히 유용하다.


 

이탈리아의 첫 전투기는 피아트 CR.32 비스(Bis) 와 G.55S 는 게임 상점(http://store.gaijin.net) 에서 지금 예약 구매할 수 있다. 이탈리아군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워썬더'​ 개발자 블로그(http://warthunder.com/devblog) 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