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의 운명이 걸린 벼랑 끝 승부를 아프리카TV 에서 만난다. 오늘(5일) 밤 11시30분 타슈켄트 분요드코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한국 대 우즈베키스탄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10차전 원정경기를 생중계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이 우즈베키스탄을 꺾는다면 1986년 멕시코 월드컵부터 2018년 러시아 월드컵까지 32년간 9회 연속 본선 무대를 밟을 수 있다. 하지만 우즈베키스탄과 비기거나 패한다면 본선 진출에 실패할 수 있다.


 

최종예선 A조에서 4승2무3무(승점 14점) 로 2위인 한국은 3위 시리아와 4위 우즈베키스탄(이상 승점 12점) 에 승점 2점 앞서 있다. 우즈베키스탄과 비기고 시리아가 이란을 잡으면 승점이 15점으로 같아지면서 골득실에서 뒤져 3위로 밀릴 수 있다. 3위는 B조 3위와 아시아 플레이오프를 거쳐 북중미 4위와 대륙간 플레이오프를 치르는 가시밭길 여정이다.

 

만약 우즈베키스탄에 패한다면 한국은 최악의 경우 4위로 떨어져 본선 진출이 완전히 좌절된다. 한국은 우즈베키스탄에 역대 A매치 상대전적에서 10승3무1패로 압도적인 우위를 점하고 있다. 23년간 한 번도 지지 않았고, 지난해 최종예선 5차전 홈경기에서도 2대1로 승리했다. 하지만 우즈베키스탄 원정에선 최근 2경기 연속 무승부를 거뒀다.


 

무엇보다 수적 우위에도 불구하고 0대0 무승부를 기록한 이란전 후폭풍이 마음에 걸린다. 경기력과 선수단 분위기가 가라앉은 가운데 반전 카드에 관심이 쏠린다. 손흥민과 황희찬의 공격력 부활에 기대를 걸고 있고, 부상에서 회복한 기성용의 깜짝 출전도 거론된다. 우즈베키스탄 천적 이동국과 이근호도 출격을 대기 중이다.

 

아프리카TV 는 한국 축구의 운명이 걸린 우즈베키스탄전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호평을 받고 있는 특집 중계 라인업이 이번에도 가동된다. 인기 BJ 최군과 가수 김흥국, BJ 구태양과 이상윤 해설위원이 호흡을 맞춘다. 아프리카TV 축구 중계 명콤비인 이주헌 해설위원과 박종윤 캐스터의 이스타TV 도 나선다.

 

아프리카TV의 우즈베키스탄전 생중계 시청은 홈페이지(http://www.afreecatv.com) 에서 가능하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 축구의 월드컵 본선행 사활이 걸린 ‘운명의 이란전’ 을 아프리카TV 에서 만난다. 31일(목) 오후 9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이란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A조 9차전 홈경기를 생중계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4승1무3패(승점 13점) 로 본선 직행 티켓이 주어지는 2위를 지키고 있지만 3위 우즈베키스탄(승점 12점)에 불과 승점 1점차로 쫓기고 있다. 신태용호가 이란에 승리하고, 같은 시간 우즈베키스탄이 중국에 패한다면 남은 우즈베키스탄과의 최종전 결과와 상관없이 월드컵 본선 진출이 확정된다.


 

하지만 이란과 비기거나 패한다면 9월 5일 우즈베키스탄과의 최종예선 마지막 원정경기에서 벼랑 끝 승부를 펼쳐야 한다. 만약 우즈베키스탄에 본선 직행 티켓을 내준다면 아시아 조 3위끼리 플레이오프를 거쳐 다시 북중미 4위와 최종 플레이오프를 치르는 가시밭길을 걸어야 한다.

 

한국은 이란과 역대 A매치 상대전적 9승7무13패로 뒤져있는 가운데 지난 2011년 1월 22일 아시안컵 8강전 승리 이후 6년 7개월 넘게 이란전 승리가 없었다. 이후 4경기 연속 0대1로 패하며 4연패 중이다. 신태용호는 손흥민, 황희찬, 이동국, 김신욱의 공격력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이 이끄는 이란 대표팀은 일찌감치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했지만 예상보다 빠른 26일 선수단을 이끌고 입국해 한국전 승리 의지를 드러냈다.

 

아프리카TV 는 한국의 월드컵 9회 연속 본선 진출 분수령이 될 이란전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호평을 받고 있는 특집 중계 라인업이 이번에도 가동된다. 지난해 아프리카TV BJ 대상에 빛나는 감스트와 김병지·이상윤 해설위원이 ‘감전드’ 방송으로 호흡을 맞춘다. 김병지 해설위원은 친필 사인볼을 이벤트 상품으로 증정한다.

 

아프리카TV 축구 중계 명콤비인 이주헌 해설위원과 박종윤 캐스터의 ‘이스타TV’ 도 출격한다. 축구 전문 인터넷 커뮤니티인 ‘싸커라인’ 유저들을 위한 실시간 소통 방송도 마련돼 퀵뷰 아이템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펼쳐진다. 아프리카TV 의 이란전 생중계 시청은 홈페이지(http://www.afreecatv.com) 에서 가능하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20년 도쿄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3대3 농구가 아프리카TV BJ들의 농구대회로 새롭게 태어난다.

 

아프리카TV 는 25일(일) 오후 2시부터 경기 고양시 상암농구장에서 ‘BJ 3대3 농구대잔치’ 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프리카TV BJ 까루, 뚜란, 영민, 현수, 이성훈, 말왕 등 총 6명의 BJ가 4인 1팀(선발 3명·후보 1명) 을 꾸려 아프리카TV 배 첫 농구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3대3 농구가 2020년 도쿄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면서 길거리 농구가 다시 한번 주목 받기 시작했다. 3대3 농구의 묘미는 프로경기에서 보기 어려운 묘기 드리블이나 슛이 흔하게 나와 화려한 기술을 자주 볼 수 있다는 점이다. 이러한 추세에 발맞춰 아프리카TV ‘BJ 3대3 농구대잔치’ 가 기획됐다.

 

국제농구연맹(FIBA) 3대3 농구 대회 규정에 따라 공격 제한 시간 12초, 경기 당 10분 내 다득점 팀 또는 21점을 먼저 내는 팀이 승리한다. 경기 중계는 2003년 프로선수 은퇴 후 아프리카TV 에서 농구 중계 방송을 진행하는 석주일 해설위원과 박종윤 캐스터가 맡는다.

 

BJ 까루 영민, 말왕은 BJ들로 팀을 구성했고 BJ 뚜란, 현수, 이성훈은 농구에 관심 있는 시청자를 섭외해 함께 스포츠를 즐기며 화합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특히 BJ 현수와 이성훈은 각각 직장인으로 구성된 동아리 농구계 강자 ‘액션팀’과 ‘닥터바스켓’ 소속 선수들을 섭외했다. BJ 이성훈은 나이키 3on3 대회에서 우승한 경력이 있는 선수도 영입해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아프리카TV 는 경기 시청 중 놓친 부분이나 하이라이트 장면을 다시 보고 싶은 시청자를 위해 경기와 경기 사이마다 리플레이를 제공하고, 실시간 점수 및 선수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도록 자막을 입힌다는 계획이다.

 

코트 위의 최강자를 가리는 ‘BJ 3대3 농구대잔치’ 는 아프리카TV 스포츠 공식 방송국(http://afreecatv.com/afsports) 과 팀 주장들의 방송국을 통해 PC 및 모바일로 시청 가능하다.

 

아프리카TV 는 경기 중 부상을 대비해 참가선수 전원 보험 가입과 경기 당일 응급요원 및 구급차를 대기시켜 선수 보호를 최우선으로 삼겠다는 방침이다. 스타 BJ 들의 참여로 화제를 모았던 BJ 풋살대전과 격투기대회(AFC) 에 이어 농구대회까지 아프리카TV 스포츠 콘텐츠가 다양해지고 있다. 아프리카TV 는 앞으로도 스포츠 관련 킬러 콘텐츠 기획에 앞장 설 계획이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