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는 23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아프리카TV PUBG 리그 파일럿 시즌(이하 APL 파일럿 시즌) 제작발표회' 를 열었다. 제작발표회에서는 APL 파일럿 시즌 소개 및 PUBG e스포츠 저변 확대를 위한 계획을 함께 공개했다.



 

첫 대회지만 상금은 여느 e스포츠 대회 못지않다. 최종 우승 상금은 1억원이다. 총 상금 규모는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대회는 총 3개 스플릿으로 진행된다. 오는 12월 셋째 주 개막해 약 2개월 간 이어진다. 주 2회 오후 7시부터 서울 홍대 인근 아프리카TV 오픈 스튜디오에서 열린다. 예선을 거친 한국 18개 팀에 중국 2개 팀을 더해 총 20 팀이 참여한다.


*스플릿: 한 시즌을 분기 별로 나누는 단위를 뜻함.


 

대회 중계진도 화려하다. 가장 많은 PUBG 리그를 이끈 게임전문 캐스터 박상현, 종목을 가리지 않는 최고의 게임 해설가 김동준, 아프리카 TV 가 발굴한 게임BJ 출신 김지수가 마이크를 잡는다. 세 사람은 이미 아프리카TV 에서 펼쳐진 'PUBG 멸망전', 'PUBG 아프리카TV 인비테이셔널' 등 다양한 리그에서 최상의 호흡을 보여줬다.

 

아프리카TV 는 APL 파일럿 시즌 외에 PUBG 가 e스포츠로 성장할 수 있도록 풀뿌리 대회도 준비했다. 재능 있는 게이머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한 'PUBG 스크림(게릴라성 이벤트 매치)’, 'PUBG 멸망전(아프리카TV BJ들만 출전하는 올스타전)' 등 다양한 이벤트 매치가 상시 열린다. 아프리카TV 는 앞으로도 APL 처럼 정규 리그 외에도 캐주얼한 대회로 PUBG e스포츠 기반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채정원 아프리카TV 인터랙티브콘텐츠사업본부장은 "아프리카TV가 PUBG 리그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며, "APL 파일럿 시즌을 시작으로 PUBG 리그 및 e스포츠 전반에 투자를 아끼지 않을 계획" 이라고 밝혔다.

 

한편, APL 파일럿 시즌은 12월 1일부터 참가 신청을 받은 뒤 12월 9일부터 이틀간 예선전을 열어 대망의 대회에 참가할 18개 팀을 선발한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매출액 214억원(전년比 17%↑) 영업이익 47억원(전년比 30%↑)

- “최고 화질 적용 등 플랫폼 성능 향상에 박차, 콘텐츠 다양화로 성장세 이어나갈 것”



아프리카TV 는 연결 기준 2017년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214억원과 47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공시했다. 매출액·당기순이익 모두 사상 최대 규모다.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17%와 30% 증가한 수치다. 당기순이익은 3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 늘어났다.

 


정찬용 아프리카TV 부사장은 “최고 화질 적용과 신규 방송 솔루션 출시, BJ 지원책의 다각적인 시도, 이용자 소통 강화 등을 통해 서비스를 개선시키는데 박차를 가했다.” 며, “시장 확대가 빠르게 진행되는 상황에서 BJ 와 유저, 아프리카TV 만의 고유한 생태계를 강화시키고 콘텐츠 다양화를 시도해 압도적인 시장 지배력을 유지해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