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보도자료 : 투니플레이]

 

모바일 게임 및 블록체인 게임 개발사 투니플레이는 대원미디어와 파워레인저 지식 재산권(IP) 공급 계약 체결을 맺고, 파워레인저의 대체 불가능 토큰(NFT) 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파워레인저 시리즈는 일본 토에이가 제작한 특촬(특수 촬영) TV 드라마로 가면라이더, 메탈 히어로와 함께 일본 특촬 프로그램을 대표하는 시리즈다. 미국에서도 1992년 ‘파워레인저’ 라는 이름으로 리메이크돼 현재까지 인기를 끌고 있다.

 

 

투니플레이는 공룡 전대 쥬레인저(한국명 ‘무적 파워레인저’)를 시작으로, 앞으로 파워레인저 NFT 카드를 한국·일본을 포함해 아시아 여러 국가에 서비스할 예정이다.

 

지난해부터 뉴트로(New+Retro)가 유행하며 1990년대 문화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높은 인기를 누린 파워레인저가 이번에 투니플레이의 NFT 서비스로 다시 탄생하며 국내 및 아시아 시장에서 큰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투니플레이는 오랫동안 IP 기반 게임을 개발해온 최고의 인적 자원과 웹툰·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 경험을 보유해 높은 품질의 콘텐츠가 제작될 것으로 전망된다. 투니플레이는 IP 홀더 및 거래소들과 협업해 게임·웹툰·영상 등 여러 콘텐츠를 수집형 카드 형태로 출시할 계획이다.

 

 

NFT 수집형 카드는 시장 잠재성이 높아 최근 사업화 시도가 활발한 콘텐츠다. 한 예로 1990년대 유행한 게임 ‘스트리트 파이터’ NFT는 사전 판매 만으로 24시간 만에 30억원 상당의 팩을 팔아치우기도 했다. 다만 천편일률적 디자인, 섬세하지 못한 그래픽으로 오히려 추억을 반감시킨다는 지적도 있다.

 

투니플레이는 국내외 유명 IP 홀더들과 협업 경험 및 네이버 웹툰 기반 게임 프로듀싱 노하우(Know how)를 바탕으로 이런 일각의 우려를 상쇄해 높은 퀄리티와 재미를 보장할 계획이다.

 

 

투니플레이 홍보 담당자는 “무적 파워레인저 시리즈는 90년대 한국은 물론 아시아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작품” 이라며, “구매력을 갖춘 세대로 성장한 과거 팬들에게 향수와 새로운 콘셉트의 디지털 카드를 통한 즐거움을 함께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NFT(Non Fungible Token) 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대체 불가능 자산 증명 수단이다. 위·변조가 불가능하고 토큰을 통한 유동화가 쉬워 저작권 보호와 자유로운 거래라는 측면에서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투니플레이는 오랫동안 여러 IP 를 이용한 모바일 게임 및 블록체인 게임을 제작·서비스한 경험이 있는 블록체인 및 게임 개발사다.

 

웹사이트 : https://tooniplay.co.kr

 

투니플레이 (Tooniplay)

모바일 게임 전문 개발사 투니플레이입니다.

tooniplay.co.kr

 

포스팅 및 취재 문의 (kbk518@naver.com)

 

 

반응형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블록체인 기반의 안전 자산 거래 플랫폼 ‘마켓마하’ 는 게임 자산을 암호화폐로 전환할 수 있는 보상형 모바일 게임 ‘마하 어드벤처(MACH Adventure)’ 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마하 어드벤처는 레트로 감성의 2D 횡 스크롤 액션 게임으로, 원시인 캐릭터가 원숭이 소굴을 탐험하며 스테이지 열쇠를 찾아 나서는 아케이드 장르의 게임이다. 최근 출시된 모바일 게임들이 방치형 MMORPG 장르가 대세인 것과 대비하여, 귀여운 캐릭터와 아기자기한 요소들로 초보자도 흥미롭게 플레이할 수 있도록 진입 장벽을 낮췄다. 


메인 스테이지를 비롯하여 총 130종류의 서브 스테이지를 구축하여 이용자에게 숨겨진 맵을 찾는 재미를 선사한다. 또한 스테이지마다 지정된 미션에 성공하면 더 큰 보상이 주어진다. 


특히 게임을 통해 획득한 ‘몽키코인’ 은 마켓마하 플랫폼(http://www.marketmach.com에서 암호화폐로 환전할 수 있다. 마켓마하는 자체 토큰인 마하코인을 ‘몽키코인’ 으로 환전하는 서비스를 제공해 마하 어드벤처 이용자들이 자산 거래나 게임 아이템 거래 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마하 프로젝트를 총괄하고 있는 한국인증서비스의 최세준 대표는 “마하 어드벤처 이용자는 게임이 주는 기본적인 재미는 물론, 게임할수록 쌓이는 몽키코인을 활용하여 마켓마하 플랫폼에서 자산을 구매할 수 있다.” 며,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의 활용성을 한층 더 높일 수 있게 돼 기쁘다.” 고 소감을 말했다. 


아울러 최 대표는 “이번 마하 어드벤처 출시를 시작으로 다양한 장르의 보상형 모바일 게임을 마켓마하 플랫폼에 상장함으로써 보다 많은 사람이 즐길 수 있는 게임 스테이션으로 자리매김 하겠다.” 고 포부를 밝혔다. 


  


마하 어드벤처는 현재 안드로이드 OS가 먼저 출시됐고, 구글플레이 스토어(http://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k에서 다운로드 받아 즐길 수 있다. IOS 버전은 5월에 출시될 예정이다. 


한국인증서비스 개요 


한국인증서비스는 블록체인 기반의 안전 자산 거래 플랫폼인 마켓마하를 운영 중이며, 자체 토큰인 MACH코인을 시작으로 다양한 암호화폐 상장을 준비 중이다. 또한 마하 어드벤처 출시를 기반으로 암호화폐 보상형 게임들을 플랫폼에 상장할 예정이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반응형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모바일 게임 퍼블리셔 ‘룽투코리아’ 가 타이곤 모바일의 잔여 지분을 모두 인수하며 인기만화 ‘열혈강호’ 모바일 사업에 속도를 낸다.

 

㈜룽투코리아(대표이사 양성휘) 는 타이곤 모바일(대표이사 김유승, 이하 타이곤) 의 잔여지분 전량을 인수하기로 했다고 16일 공시했다. 기존 룽투코리아와 모회사 룽투게임의 타이곤 지분율은 64.57% 였으나, 이번 계약으로 나머지 지분 35.43% 를 인수함에 따라 타이곤은 룽투코리아의 100% 자회사로 편입된다.

 

타이곤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인기만화 ‘열혈강호’ 의 한국 및 글로벌 지역 모바일 사업권을 보유하고 있는 회사다. 검증된 개발사와의 전략적 파트너십과 원작자와의 긴밀한 관계를 기반으로 ‘열혈강호’ 를 성공적인 게임 IP로 재조명 받게 했다. 특히, 해당 IP 를 활용해 출시된 대표적인 모바일 게임으로는 룽투코리아의 '열혈강호 for kakao', 넥슨의 '열혈강호M, 액트파이브 개발' 등이 있다.

 

 

이번 타이곤 잔여지분 인수방식은 ㈜넵튠(13.33%) 과 핵심주주들(19.79%) 이 보유한 7,950주(33.12%) 를 약 50억 규모의 CB(전환사채) 를 발행하여 인수대금으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나머지 554주(2.33%) 는 현금으로 지급한다. 이번에 발행된 CB 의 만기는 3년이며 액면 이자율 0%, 만기 이자율 3%, 전환가액은 5,660원이다.

 

룽투코리아 관계자는 “㈜넵튠과 핵심주주들이 보유한 타이곤 지분을 룽투코리아 주식으로 거래하는 것은 룽투코리아의 기업 가치와 ‘열혈강호’ 를 활용한 신규 추진 사업의 성장성을 높게 평가한 것” 이라며, “특히, ㈜넵튠의 전략적 투자 결정으로 양사는 사업적 협력을 지속해 나아갈 방침” 이라고 전했다.

 

넵튠은 배틀그라운드로 유명한 '블루홀' 과 헬로히어로 IP 를 보유한 '핀콘', 블록체인 게임사 '나부스튜디오(NABU Studio)' 등 다양한 게임 기업에 투자한 바 있으며, 최근에는 MCN 과 e스포츠 업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샌드박스네트워크’ 와 ‘콩두컴퍼니’ 에도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다.

 

넵튠은 "이번 룽투코리아 지분 투자는 열혈강호 IP 뿐만 아니라, 룽투코리아와 사업 전반에 대한 협력 관계를 지속시킬 수 있는 신뢰를 바탕으로 한 결정" 이라고 말했다.

 

 

 

한편, 룽투코리아는 타이곤 인수를 통해 모바일 게임 시장 내 전문 퍼블리셔로서 입지를 강화하고 ‘열혈강호’ IP 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사업을 더욱 확대하겠다는 전략이다. 현재 국내외 다수 개발사에서 '열혈강호' 를 활용해 개발 및 출시 예정인 게임은 10여종에 이른다. 

 

연내 2종의 게임이 국내외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게임 장르도 MMORPG, 횡스크롤 액션 RPG, 무협전략 대전 RPG, 방치형 RPG, 턴제 RPG, MOBA(Multiplayer Online Battle Arena) 등 매출을 극대화 시킬 수 있는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놓은 상태다.

 

양성휘 룽투코리아 대표이사는 “열혈강호 는 한국, 중국, 대만, 태국, 베트남 등 게임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구가하는 핵심 IP 로 자리잡은 만큼 앞으로 이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성공 가능성도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며, “열혈강호 가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핵심 IP 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전했다.

 

포스팅 및 취재 문의 (kbk518@naver.com)

 

 

 

 

반응형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