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의 운명이 걸린 벼랑 끝 승부를 아프리카TV 에서 만난다. 오늘(5일) 밤 11시30분 타슈켄트 분요드코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한국 대 우즈베키스탄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10차전 원정경기를 생중계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이 우즈베키스탄을 꺾는다면 1986년 멕시코 월드컵부터 2018년 러시아 월드컵까지 32년간 9회 연속 본선 무대를 밟을 수 있다. 하지만 우즈베키스탄과 비기거나 패한다면 본선 진출에 실패할 수 있다.


 

최종예선 A조에서 4승2무3무(승점 14점) 로 2위인 한국은 3위 시리아와 4위 우즈베키스탄(이상 승점 12점) 에 승점 2점 앞서 있다. 우즈베키스탄과 비기고 시리아가 이란을 잡으면 승점이 15점으로 같아지면서 골득실에서 뒤져 3위로 밀릴 수 있다. 3위는 B조 3위와 아시아 플레이오프를 거쳐 북중미 4위와 대륙간 플레이오프를 치르는 가시밭길 여정이다.

 

만약 우즈베키스탄에 패한다면 한국은 최악의 경우 4위로 떨어져 본선 진출이 완전히 좌절된다. 한국은 우즈베키스탄에 역대 A매치 상대전적에서 10승3무1패로 압도적인 우위를 점하고 있다. 23년간 한 번도 지지 않았고, 지난해 최종예선 5차전 홈경기에서도 2대1로 승리했다. 하지만 우즈베키스탄 원정에선 최근 2경기 연속 무승부를 거뒀다.


 

무엇보다 수적 우위에도 불구하고 0대0 무승부를 기록한 이란전 후폭풍이 마음에 걸린다. 경기력과 선수단 분위기가 가라앉은 가운데 반전 카드에 관심이 쏠린다. 손흥민과 황희찬의 공격력 부활에 기대를 걸고 있고, 부상에서 회복한 기성용의 깜짝 출전도 거론된다. 우즈베키스탄 천적 이동국과 이근호도 출격을 대기 중이다.

 

아프리카TV 는 한국 축구의 운명이 걸린 우즈베키스탄전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호평을 받고 있는 특집 중계 라인업이 이번에도 가동된다. 인기 BJ 최군과 가수 김흥국, BJ 구태양과 이상윤 해설위원이 호흡을 맞춘다. 아프리카TV 축구 중계 명콤비인 이주헌 해설위원과 박종윤 캐스터의 이스타TV 도 나선다.

 

아프리카TV의 우즈베키스탄전 생중계 시청은 홈페이지(http://www.afreecatv.com) 에서 가능하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 축구의 월드컵 본선행 사활이 걸린 ‘운명의 이란전’ 을 아프리카TV 에서 만난다. 31일(목) 오후 9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이란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A조 9차전 홈경기를 생중계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4승1무3패(승점 13점) 로 본선 직행 티켓이 주어지는 2위를 지키고 있지만 3위 우즈베키스탄(승점 12점)에 불과 승점 1점차로 쫓기고 있다. 신태용호가 이란에 승리하고, 같은 시간 우즈베키스탄이 중국에 패한다면 남은 우즈베키스탄과의 최종전 결과와 상관없이 월드컵 본선 진출이 확정된다.


 

하지만 이란과 비기거나 패한다면 9월 5일 우즈베키스탄과의 최종예선 마지막 원정경기에서 벼랑 끝 승부를 펼쳐야 한다. 만약 우즈베키스탄에 본선 직행 티켓을 내준다면 아시아 조 3위끼리 플레이오프를 거쳐 다시 북중미 4위와 최종 플레이오프를 치르는 가시밭길을 걸어야 한다.

 

한국은 이란과 역대 A매치 상대전적 9승7무13패로 뒤져있는 가운데 지난 2011년 1월 22일 아시안컵 8강전 승리 이후 6년 7개월 넘게 이란전 승리가 없었다. 이후 4경기 연속 0대1로 패하며 4연패 중이다. 신태용호는 손흥민, 황희찬, 이동국, 김신욱의 공격력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이 이끄는 이란 대표팀은 일찌감치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했지만 예상보다 빠른 26일 선수단을 이끌고 입국해 한국전 승리 의지를 드러냈다.

 

아프리카TV 는 한국의 월드컵 9회 연속 본선 진출 분수령이 될 이란전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호평을 받고 있는 특집 중계 라인업이 이번에도 가동된다. 지난해 아프리카TV BJ 대상에 빛나는 감스트와 김병지·이상윤 해설위원이 ‘감전드’ 방송으로 호흡을 맞춘다. 김병지 해설위원은 친필 사인볼을 이벤트 상품으로 증정한다.

 

아프리카TV 축구 중계 명콤비인 이주헌 해설위원과 박종윤 캐스터의 ‘이스타TV’ 도 출격한다. 축구 전문 인터넷 커뮤니티인 ‘싸커라인’ 유저들을 위한 실시간 소통 방송도 마련돼 퀵뷰 아이템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펼쳐진다. 아프리카TV 의 이란전 생중계 시청은 홈페이지(http://www.afreecatv.com) 에서 가능하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 게이머와 e스포츠 선수들의 위상과 저력을 전 세계에 떨칠 블리즈컨 2015가 이제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한해 블리자드 e스포츠를 총결산하는 자리이자 ‘e스포츠의 올림픽 무대’ 라고도 할 수 있는 올해 블리즈컨에서 우리 대한민국 선수들이 또 어떤 멋진 모습으로 세계의 이목을 끌지 팬들의 기대가 크다.

 

블리즈컨 2015(BlizzCon® 2015) 는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개최하는 단일 게임회사 주최로는 세계 최대 규모의 게임 축제로, 이곳에서는 블리자드 게임에 대한 최신 소식뿐만 아니라 스타크래프트 II 월드 챔피언십 시리즈(2015 StarCraft® II World Championship Series), 하스스톤 월드 챔피언십(Hearthstone® World Championship),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월드 챔피언십(Heroes of the Storm™ World Championship) 등 세계 최고 수준의 e스포츠 경기가 연이어 펼쳐질 예정이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e스포츠 선수들이 올해도 대거 출전 자격을 획득함에 따라, 11월 미국 블리즈컨 현장에서 열릴 e스포츠를 보다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주요 종목별로 주목 받는 한국 선수와 팀을 집중 조명해 본다.

 

종주국의 자존심을 지킨다! 스타크래프트 II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RTS) 게임 스타크래프트 II: 군단의 심장(StarCraft® II: Heart of the Swarm™) 으로 진행되는 스타크래프트 II 월드 챔피언십 시리즈(2015 StarCraft® II World Championship Series; 이하 WCS) 는 이미 작년에 이어 올해도 한국인의 우승이 확실시되고 있다.

 

2015년 한해 동안 펼쳐진 스타크래프트 II 대회를 통해 획득한 WCS 포인트를 기반으로 미국 원정 길에 오르게 된 상위 16명의 선수들 중 프랑스 국적의 선수 1명을 제외한 무려 15명의 16강 진출자가 한국 국적의 선수인 만큼 올해 역시 한국이 ‘스타크래프트 종주국’의 자존심을 무난히 지켜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중에서도 김준호(herO), 이승현(Life), 조성주(Maru) 선수는 각각 프로토스, 저그, 테란 종족을 대표하는 막강한 우승 후보들로 점쳐지고 있다.

 

▲ 김준호 선수


먼저 WCS 포인트 1위의 김준호 선수는 최근 스베누 스타크래프트 II 스타리그 2015 시즌 3에서 우승하며 프로게이머 데뷔 이후 첫 국내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한 것은 물론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 II 프로리그 2015 정규시즌 다승왕도 수상하는 등 현재 최고의 기세를 올리고 있다.


▲ 이승현 선수


작년 2014 WCS 글로벌 파이널 우승자 출신인 이승현 선수 역시 2015 글로벌 스타크래프트 II 리그 시즌1 코드 S 우승, IEM 시즌9 타이페이 우승 등 국내외에서 연이어 우승컵을 거머쥔 만큼 이번 블리즈컨에서도 좋은 결과가 기대되고 있다.

 

▲ 조성주 선수


마지막으로 이승현 선수와 97년생(18세) 동갑내기인 조성주 선수 또한 올해 네이버 스타크래프트 II 스타리그 2015 시즌 1 우승, IEM 시즌9 타이페이 준우승 등 막강한 실력의 소유자다.

 

하지만 다른 12명의 실력 또한 만만치 않고, 당일 각 선수들의 컨디션이나 대형 국제 대회에서의 침착함 유지 가능 여부 등 여러 변수에 따라 이들 한국인 선수들 중에서도 특히 누가 우승컵을 거머쥘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아무도 속단할 수 없는 상태다.

 

백학준 선수 세계 최초 2회 연속 블리즈컨 진출! 하스스톤


전세계 3천만명 이상이 즐기는 블리자드의 첫 무료 게임 하스스톤: 워크래프트의 영웅들(Hearthstone®: Heroes of Warcraft™) 로 진행되는 하스스톤 월드 챔피언십에는 'Kranich' 백학준 선수가 한국 대표로 출전한다.


▲ 백학준 선수 


백학준 선수는 앞서 10월 초 대만에서 진행된 하스스톤 아시아 태평양 지역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블리즈컨에 진출, 전세계 하스스톤 선수 중 유일하게 블리즈컨 2년 연속 진출자라는 대기록을 함께 쓰게 됐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카이스트) 출신에 잘생긴 외모, 차분한 말투와 성격으로 ‘엄친아’라는 이미지와 함께 이미 상당수의 고정 팬을 확보하고 있는 백학준 선수는 유독 큰 무대에 강한 자신의 성향과 다른 선수들은 느껴보지 못한 블리즈컨 무대의 경험을 본인의 장점으로 삼아 우승까지 노리겠다는 각오다.

 

또한 이번 하스스톤 월드 챔피언십에는 일본의 ‘Kno’ 선수가 진출해 있는 만큼, 경우에 따라 사상 최초의 ‘하스스톤 한일전’이 성사될 수도 있어 대진표가 어떻게 완성될지 팬들의 큰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미국의 ‘Firebat’ 선수가 우승컵을 가져간 지난 하스스톤 월드 챔피언십의 올해 대회에는 미주 지역 대표 4명, 유럽 지역 대표 4명, 아시아-태평양 지역 대표 4명, 중국 대표 4명 등 각 지역 예선을 통과한 총 16명의 선수가 참가해 결선을 치른다.

 

초대 히어로즈 세계 챔피언은 팀 DK가 차지한다!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월드 챔피언십은 5대 5 온라인 팀전 게임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Heroes of the Storm™, 이하 히어로즈) 의 6월 정식 출시 이후 올해 처음으로 정식 종목으로 채택돼 진행되는 것으로, 누가 첫 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릴지 팬들의 관심이 매우 높은 상태다.

 

한국의 경우 ‘HOT6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슈퍼리그(이하 히어로즈 슈퍼리그)’ 에서 우승하며 국내 히어로즈 최강팀으로 우뚝 선 팀DK(Team DK) 가 국내를 넘어 세계 최강에 도전한다.

 

팀 DK는 TNL로 활동하던 초기 시절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팀리그(이하 HTL) 전승 우승, 중국 프로 게임단 팀 DK로 영입된 후 중국 스톰 리그 우승, 국내 히어로즈 정규리그인 히어로즈 슈퍼리그 우승 등 각종 대회를 휩쓸며 최고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 팀 DK


특히 'Cmoving' 한기수, 'Noblesse' 채도준, 'sCsC' 김승철, 'Sniper' 권태훈, 'Jaehyun' 박재현 등 팀원 전원의 기세가 날이 갈수록 오르고 있는 만큼 전 세계를 상대로 한국인의 저력을 보여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블리즈컨에서 개최되는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월드 챔피언십에는 총 8개의 팀이 참가해 8강부터 경기가 진행되며 한국·북미·유럽 등 각 지역 예선을 통과한 대표 팀들이 초대 히어로즈 세계 챔피언이 되기 위한 치열한 혈전을 벌이게 된다.

 

한편, 블리즈컨 2015는 다음달 6일과 7일 이틀 간(현지 시간 기준)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에 위치한 애너하임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며, e스포츠 대표팀들은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캘리포니아 버뱅크에서 진행되는 블리즈컨 오프닝 주 사전 경기로부터 올해 월드 챔피언을 향한 마지막 여정을 떠난다.

 

내로라하는 세계 최고의 e스포츠 선수들 사이에서 누가 e스포츠 한류 열풍의 주인공이 될지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블리즈컨 오프닝 주에 진행될 종목별 세부 내용은 해당 블로그 포스팅(http://kr.battle.net/blizzcon/ko/blog/19893626) 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블리즈컨 공식 홈페이지(http://kr.battle.net/blizzcon/ko/) 에서는 개막식을 비롯해 블리즈컨에서 열리는 모든 경기들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을 예정이다.


(자료출처 : 플레이팸)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TAG 2015, Aaron Loup, Abdul Kalam, Amanda S, Angelababy, Arema, Baby Margaretha, BATTLE, battlenet, Bigg Boss 9, BlizzCon, Blue Jays, Boris Johnson, Bridge of Spies, Championship, Chrissy Teigen, Cmoving, Comelec, Cricinfo, Danny Ings, Dej Loaf, Democratic debate, Detroit Lions, Duterte, Edith Cavell, emc, Emilia Clarke, ESPN, e스포츠, Firebat, Goosebumps, Heart of the Swarm, Hearthstone, hero, HEROES OF THE STORM, hot6, HTL, I Doser, iem, Irish Bella, Jadwal Final Piala Presiden, Jaehyun, Jennifer Lawrence, KAIST, Kindred, Kno, Kranich, Lamar Odom, LIFE, Lol 世界大賽, Lyme disease, Majalah Playboy, Manorama, Maru, Mcdonalds, MH370, MLB Playoffs, MotoGP, Netflix Down, No Bra Day, Noblesse, Ravens, Rio Capella, RTS, Saifuddin Abdullah, Samian, Sandi Toksvig, sCsC, Sean O Brien, series, SKT, sk텔레콤, Snapdeal, Sniper, Sophia Wedding, StarCraft2, Streaming Trans 7, Team DK, TMZ, walking dead, WCS, Will Grier, World, X Factor UK 2015, まれ, オトナ女子, キングオブコント, 吳依潔, 孫靜雅, 新型プリウス, 新山千春, 星のドラゴンクエスト, 曾健超, 王維德, 相棒, 石原さとみ, 羅天池, 翁靜晶, 耀才, 颱風, 黃雨欣, 간호조무사, 강남구청장, 강동원의원, 강원도지사, 개막식, 게이머, 게임, 결과, 경험, 교복, 국내, 국적, 군단의 심장, 권태훈, 귀추, 규모, 급발진, 기대, 기세, 김상혁, 김새론, 김승철, 김유정, 김준호, 김희정, 남규리, 남부, 네이버, 다승왕, 단일, 대기록, 대종상, 대표, 대한민국, 대회, 데뷔, 돌연변이, 동해, 라디오스타, 류승우, 말투, 메르스, 메이저, 무대, 무료, 문용린, 미국, 미주, 민방위, 박성현, 박잎선, 박재현, 박진영, 배성재, 백학준, 버뱅크, 변요한, 부평, 북미, 블로그, 블리자드, 블리즈컨, 빅토리아, 서산레미콘사고, 선수, 성격, 성향, 세계, 소식, 소유자, 송민서, 송종국, 슈퍼리그, 스베누, 스타리그, 스타크래프트2, 스톰, 스파크, 시리즈, 시뮬레이션, 신세계, 신연희, 실시간, 아시아, 안녕하세요, 알렉스, 알리, 애너하임, 엄친아, 엔터테인먼트, 연세대학교, 열풍, 영웅, 예매일정, 오승환, 올림픽, 외모, 우승, 우승자, 우승컵, 워크래프트, 워킹데드 시즌6, 원정, 월드, 유럽, 유지, 이디어 매팅리, 이목, 이미지, 이민호, 이방지, 이승현, 이파니, 일본, 입학처, 자격, 자이언티, 자존심, 장삼봉, 장점, 저그, 저력, 전국체전, 전략, 전원, 전지현, 정규, 정은채, 조민선, 조성주, 조재범, 조현영, 조희팔, 종목, 종족, 종주국, 주원, 주최, 준우승, 중국, 중앙대학교, 지역, 진출, 채도준, 채용, 챔피언, 챔피언십, 초대, 최강팀, 최문순, 최재웅, 축제, 출신, 출전, 침착함, 카이스트, 캘리포니아, 컨디션, 컨벤션센터, 코드S, 타이페이, 태평양, 테란, 트와이스, 팀 DK, 팀리그, 팀원, 파이널, 패싸움, 패혈증, 포스팅, 포인트, 프랑스, 프로게이머, 프로게임단, 프로리그, 프로토스, 플레이오프, 하상욱, 하스스톤, 한국, 한국과학기술원, 한국인, 한기수, 한류, 한예슬, 한일전, 한혜진, 합격자발표, 헝그리일레븐, 혈전, 홈페이지, 황우슬혜, 황정음, 회사, 후보, 히어로즈, 히어로즈오브더스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