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송성각) 과 삼성전자 인도법인(법인장 곽동원) 은 국내 게임업체들의 인도시장 진출 전략 수립과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3, 4일 인도 뱅갈로 삼성전자 R&D 센터에서 개최되는 ‘2015 인도 타이젠(TIZEN) 워크숍’ 을 후원한다. 


인도 현지 유일의 게임 퍼블리싱 업체인 퍼니즌솔루션(대표이사 이주민) 이 주최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 모바일게임 개발사들을 현지에 초청해 인도 모바일게임시장의 현황과 전망을 공유하고 인도시장 선점을 위한 전략을 논의하게 된다.


대형게임사인 엔씨소프트와 위메이드를 비롯해 파라노이드조이, 이디오크러시, 마상소프트, 오락INC, 루노소프트, 레드사하라, 2ACE 등 한국콘텐츠진흥원 글로벌게임허브센터 입주사를 포함한 중소 게임사 등 모두 9개 업체가 참석한다.


첫날에는 인도 게임 시장의 특수성 및 오프라인 시장 조사 결과 발표와 함께 이를 바탕으로 인도 시장 공략 방안을 도출하는 시간을 갖는다.


둘째 날에는 삼성전자의 인도 주력 스마트폰 ‘갤럭시Z’ 시리즈의 마케팅 전략과 함께 삼성전자가 자체개발한 운영체제(OS) ‘타이젠(TIZEN)’ 을 소개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게임 개발업체에 대한 지원방안도 공개할 예정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송성각 원장은 “국내 게임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신흥시장 개척이 절실하다.” 면서, “이번 행사는 게임 블루오션인 인도시장 선점을 위한 전략수립의 기회가 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난해 인도 뱅갈로에서 국산 온라인게임의 해외진출 확산을 위한 ‘GSP(Game Global Service Platform) 글로벌캠프’ 를 개최한 바 있다. 현지 게이머 400여 명이 게임을 하기 위해 줄을 서는 진풍경이 벌어지는 등 국산 게임의 가능성을 보여준 바 있다.


객원기자 재키스턴 (kbk518@naver.com)


기사출처 플레이팸 http://www.playfam.com/s/54550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TAG 190만달러, 2015 mama, 2016, 2ACE, 2NE1, 4호선, American Eagle, Amy Schumer, Angel Karamoy, Cyber Monday 2015, DECEMBER, Duncan Bannatyne, Elf on the Shelf, Fall Out Boy, Fandy Christian, game, Gigi Hadid, global, Grey Cup 2015, GSP, Johnny Manziel, KOBE, KOCCA, Let Passers 2015, Lucy Maud Montgomery, Makiyo, Mary Kate Olsen, MC몽, OS, Pastillas Girl, Pia Wurtzbach, platform, Princess Charlotte, R&D센터, SDR, service, sh공사, St. Andrew S Day, Tata Chubby, tizen, Tom Brady, Tower Transit, Tsa, vape, Yus Jambu, のうりん, ストレスチェック, 何超蓮, 古川雄輝, 捷星, 水木茂, 潤泰雙子星, 田中圭, 白猫, 石川遼, 許志安, 趙麗穎, 雲林高鐵, 가능성, 개발사, 갤럭시Z, 게이머, 게임, 계명문화대학교, 고동진, 곽정은, 구본준, 국산, 권현상, 글로벌, 글로벌게임허브센터, 기은세, 기축통화, 김맹곤, 김무성, 김민기, 김민정, 김선영, 김자인, 김주하, 김창렬, 김태형, 김행, 김혜리, 김혜수, 나성용, 나팔바지, 노영민, 대도무문, 대디, 데이비드 미스카바지, 동국대학교, 등급컷, 라디오스타, 레드사하라, 레이양, 루노소프트, 리니지, 마상소프트, 마을 아치아라의 비밀, 마케팅, 만점자, 망치부인, 모바일게임, 문명진, 박준면, 박초롱, 박희수, 발표, 배치표, 뱅갈, 뱅갈로, 보험다모아, 브로디, 블루오션, 삼성, 삼성전자, 상도동, 서말구, 서영, 선점,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소주값, 소진, 손승락, 송곳, 송민서, 송성각, 수능, 수상소감, 수요미식회, 스마트폰, 시장, 신기남, 업적연봉, 업체, 엑소, 엔씨소프트, 연봉,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영러브, 오락INC, 오영식, 오프라인, 외대부고, 운영체제, 워크숍, 원더보이즈, 위메이드, 유아인, 육룡이 나르샤, 윤소희, 이동걸, 이디오크러시, 이랜드, 이승우, 이우정작가, 이이경, 이정현, 이진영, 이혁재, 인도, 인분교수, 인사, 인상, 인터넷은행, 임견미, 임창용, 입주사, 자국경부암, 저커버그, 전략, 전망, 전혜진, 전효성, 정시아, 조성진, 주택연금, 진경, 진학사, 진학사어플라이, 차일목, 천안날씨, 청룡영화제, 최무성, 최우식, 최정윤, 캠프, 캡틴아메리카, 타이젠, 티티마, 파라노이드조이, 퍼니즌솔루션, 퍼블리싱, 하시시박, 하원미, 하지원,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한국방송통신대학교, 한국콘텐츠진흥원, 한양대학교, 한완상, 한콘진, 함부로 애틋하게, 허유강, 허이재, 헤일로, 현지, 현황, 호버보드, 홈페이지, 홍윤화, 황미영, 황석정, 황승언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사출처 플레이팸 http://www.playfam.com/s/44913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이사장 권혁빈)는 30일 ORANGE FARM(오렌지팜, 이하 오렌지팜) 서초센터에서 ‘ORANGE FARM 1주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지난 1년간의 활동을 돌아보고, 입주사 현황, 향후 오렌지팜의 운영 방향성 등을 공개했다.


이날 행사에는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권혁빈 이사장,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 남기문 대표, 오렌지팜 서상봉 센터장을 포함한 내외빈 약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행사에 앞서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권혁빈 이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오렌지팜을 론칭한 지 벌써 1년이 지났다. 과연 스마일게이트다운 창업지원프로그램이란 어떤 것일까에 대한 고민도 많았다. 단순히 사업 세팅 초기의 금전적인 지원에 그치기엔 아쉬웠고, 나 역시 처음 사업을 시작했을 때를 떠올리면서 가장 절실했던 것이 무엇이었을까를 생각해 보게 됐다. 멘토링을 통해 기꺼이 나의 경험들을 후배들에게 나눠주고, 입주사들의 성장을 지켜보는 것 자체가 매우 보람된 일이다” 라고 말하며 “오렌지팜 입주 기업들의 성공스토리가 탄생하고, 우리나라의 창업 생태계가 더 건강하게 뿌리 내리는데 스마일게이트는 지원을 더욱 확대할 것이다. 오렌지팜의 활동에 많은 관심 가지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인큐베이션 센터를 이끌고 있는 서상봉 센터장은 이날 발표를 통해 오렌지팜의 지난 1년 동안의 성장 과정과 앞으로의 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오렌지팜에는 서초센터, 부산센터, 신촌센터까지 현재 3개 센터가 운영 중이며 총 23개 기업이 입주해 있다. 이는 민간이 운영하는 창업지원센터의 규모로는 최대이며, 초기 사업기반지원 및 투자 연계까지 스타트업이 성장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 오렌지팜은 특히 스마일게이트 그룹이 보유한 다양한 사업분야의 계열사, 해외 시장에서의 성공을 통한 튼튼한 글로벌 네트워크 등을 바탕으로 시드(Seed)발굴, 스타트업의 태동부터 글로벌 진출까지 전 과정에 걸쳐 지원이 가능한 프로그램이라는 것이 특징이다.


오렌지팜은 분기마다 리뷰데이(Review Day)를 진행해 3개 센터의 입주기업이 한 자리에 모여 사업 진행 사항을 공유한다. 입주기업은 경험이 풍부한 멘토의 시각을 통해 사업 방향을 검토하고 조언을 얻을 수 있다. 오렌지팜 서초센터 입주기업인 레이니스트 김태훈 대표는 “기업을 운영하면서 사업 상의 어려움을 만날 때 마다 리뷰데이에서 얻은 조언이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며 “마케팅, 홍보 등 경험이 부족한 분야에서 멘토들의 조언을 얻을 수 있어 매우 유용한 시간”이라고 말했다.


또한 오렌지팜은 향후 스타트업 지원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서울 외 지방으로 인큐베이션 센터를 확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타 창업 기관과의 제휴, 스마일게이트 그룹이 보유한 다양한 리소스를 통해 전방위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줄 계획이다. 리뷰데이, 직군별 상시 미팅, 투자, 홍보 등 각 업무 영역별 코칭 프로그램을 전문화하며, 졸업 이후에라도 오렌지팜과의 네트워킹을 유지하면서 오렌지팜의 지원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와 협력해 스타트업 투자 검토를 활성화하며 매월 IR도 진행된다.


오렌지팜 서상봉 센터장은 “1년이라는 길지 않은 역사이지만, 의미있는 성과들을 거두며 진화해 왔다는 것에 큰 보람을 느낀다. 항상 열정을 가지고 임하는 입주사들에게 고맙다”며 “앞으로 오렌지팜이 스타트업들에게 보다 견실한 성장 플랫폼으로서 더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멘토링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인프라 시설 확장 및 프로그램 안정화 등 내실을 다져갈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객원기자 재키스턴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