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 와 SBS 는 e스포츠 공동사업을 위한 합작법인 설립에 관한 업무협약(MOU) 을 체결했다고 3일(화)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 체결을통해 양사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향후 e스포츠 콘텐츠 제작, 방송, 사업 등에 상호 협력하며 국내외 e스포츠 산업 활성화를 위해 함께노력할 예정이다.



업무협약식은 아프리카TV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아프리카TV 서수길 대표와 SBS 조재룡 미디어비즈니스 센터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일(월) 진행됐다.


합작법인은 향후 양사의 e스포츠와 관련된 모든 사업을 전담한다. SBS 의 e스포츠 지상파 신규 프로그램 제작은 물론 e스포츠 전문 채널인 신규케이블채널을 설립하며, 케이블 채널 방송물의 제작 및 송출도 담당한다.


그 외에도 오프라인 대회 운영, 이벤트 및 매니지먼트, 라이선스 사업 등 e스포츠와 관련한 각종 부가사업도 진행할 계획이다. 현재, 아프리카TV 가 운영하고 있는 APL, ASL 등의 e스포츠 리그 및 각종 e스포츠 사업도 합작법인을 통해 진행된다.



  


한편, 아프리카TV 는 합작법인의 e스포츠 콘텐츠 기획 및 제작, 운영과 함께 모든 온라인 서비스를 담당한다. SBS 는 지상파 및 케이블TV  부문의 서비스와 함께 합작법인의 e스포츠 콘텐츠의 글로벌 퍼블리싱을 맡을 예정이다.


SBS 조재룡 미디어비즈니스센터 센터장은 “SBS 는 밀레니얼 세대 시청자 층의 스포츠 시청 생태계에 항상 주목하고 있었다. e스포츠는 그 시장에서 글로벌 성장률이 가장 크며 온라인과 TV 를 아우르는 시청 생태계를 보여주고 있다. e스포츠 국내 온라인 최대 플랫폼인 아프리카TV 와 협력은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콘텐츠 및 플랫폼 제공이라는 지상파의 미래 과제를 위한 의미가 큰 한걸음이라고 생각한다." 라고 밝혔다. 


이어 "아울러 글로벌무대에서 활약중인 국내 e스포츠 선수및 기업들의 활동이 의미가 크다고 판단하여 지상파 방송으로서 적극적인 행보를 해야 할 필요성을 가지게 되었다. SBS 는 이번 새로 설립하게 될 JV 를 통해 e스포츠를중심으로 밀레니얼세대의 다양한 소비콘텐츠까지 콘텐츠·플랫폼 확대 성장의 비전을 가질 것이다.” 라고 전했다.


아프리카TV 서수길 대표는 “대한민국 대표 지상파 방송사인 SBS 와의 협력을 통해 아프리카TV가 가진 오리지널 e스포츠 콘텐츠와 노하우를 더 많은 사람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이번 합작법인 설립을 통해 기존의 온라인과 함께 케이블TV, 지상파의 플랫폼 확대를 기대하며 향후 전세계 누구나 대한민국의 e스포츠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e스포츠 산업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프리카TV 가 지난 23일 생중계한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A조 2차전 대한민국과 아르헨티나전 누적 시청자 수가 25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아프리카TV 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열린 아르헨티나전 동시 접속자 수는 30만명으로 나타났다. 20일 기니와의 1차전 동시 접속자 수 15만명, 누적 시청자 수 90만명에 비해 동시 접속자 수는 2배, 누적 시청자 수는 3배에 가까운 결과다.



 

전날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경기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은 이승우, 백승호의 릴레이 득점에 힘입어 2대1로 아르헨티나를 꺾고 A조에서 가장 먼저 16강행을 확정지었다.

 

아프리카TV 는 지상파를 제외하고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 중 유일하게 U-20 월드컵 전 경기를 생중계하고 있다. 26일 오후 8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대한민국과 잉글랜드의 A조 3차전 최종전도 생중계한다.


  


U-20 월드컵 생중계에 발맞춰 다양한 이벤트도 선보였다. 대표팀의 조별예선 3경기 스코어를 방송 제목으로 맞힌 BJ들에게 24인치 방송 모니터를 제공하고, U-20 월드컵 전 경기를 방송하는 신입 BJ들에게는 기계식 키보드를 증정한다. U-20 월드컵 생중계 관련 정보와 VOD, 이벤트는 특집 페이지(http://u20wc.sports.afreecatv.com) 에서 만나볼 수 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사출처 플레이팸 http://www.playfam.com/s/45354





뉴미디어 스타트업인 (주)트레져헌터(대표 송재룡)는 ㈜네시삼십삼분, JAFCO Investment (Asia Pacific) Ltd, 코오롱인베스트먼트, 알바트로스인베스트먼로부터 총액 67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JAFCO Investment (Asia Pacific) Ltd의 투자담당 이사인 Benjamin Lee는 “트레져헌터는 창업자 그룹의 비전이 명확하고, 국내 최고의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준비된 전문가 집단이 모여있는 만큼 아시아 뉴미디어 사업의 트랜드를 리딩할 수 있는 최고의 스타트업 기업으로 판단된다”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트레져헌터(http://www.treasurehunter.co.kr) 송재룡 대표는 창업 4개월 된 신생벤처인 ㈜트레져헌터의 비전과 미래가치를 높게 보고 좋은 밸류에이션에 투자가 전격 결정되어 투자사에 감사하다”며 “사명감과 진정성 있는 비즈니스를 통해 아시아 존에서 뉴미디어 분야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트레져헌터는 국내외 MCN업계 최초로 국가 표준약관에 의한 1인 제작자 전속계약, 임직원 채용 방식을 통한 4대보험 제공, 크리에이터 전용 굿즈마켓 오픈 등 크리에이터 중심의 사업전개와 기존 지상파, 케이블 등 전통미디어의 디지털 콘텐츠 생산 및 유통 방식을 과감히 탈피한 콘텐츠 생산모델 시도 등으로 급성장하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된다.


객원기자 재키스턴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