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네오게임즈]


모바일 농장 경영게임 ‘레알팜’ 을 운영하는 네오게임즈(대표 박동우) 가 레알팜 서비스 8주년을 맞아 ‘88열차 타고가는 구세농 랜선원정대’ 이벤트를 10월 14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씨앗 가치와 식량 안보가 중요하다는 인식을 심어주기 위해 다섯 개 작은 이벤트로 진행된다. 레알팜 게임 속 캐릭터 ‘최춘삼’ 이장이 청년회장 ‘이팔봉’ 을 기관사로 이직시켜 긴급 88열차를 운전하게 한다. 88열차는 총 5개 이벤트 역에 정차하며 역마다 다양한 선물이 마련된다.


이벤트에 참여하는 레알팜 유저들은 농축산물, 게임 캐릭터를 활용한 제품, 게임 아이템 등을 포함 3000만원 상당의 푸짐한 경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일정수 이상 이벤트 참여 목표가 달성되면 코로나19 로 끼니 해결에 어려움을 겪는 쪽방촌 거주민에게 도시락 500여개를 전달할 예정이다.



박동우 네오게임즈 대표는 “유저들의 성원에 힘입어 레알팜 서비스가 8주년을 맞았다. 현실감 넘치는 농사 콘텐츠와 게임 속 농산물을 실제 택배로 배송해주는 서비스가 인기 비결” 이라며, “코로나19 와 기후변화로 식량위기 위험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우리 농산물과 농촌의 중요성을 알라고 취약계층에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8주년 이벤트를 마련했다.” 고 밝혔다.


한편 레알팜은 8주년을 맞아 기존 80레벨이던 만렙을 90레벨로 확장하고 신규 콘텐츠 ‘토종종자복원사업’ 도 추가한다. 레알팜 유저는 게임 중 미스터리 종자를 획득할 수 있으며 이는 자동으로 종자 은행에 기부된다. 유저들이 기부한 미스터리 종자가 일정량에 도달하면 토종 종자 복원은 완료된다. 복원된 토종 종자는 전용 재화를 이용해 구입 가능하다.


  


네오게임즈는 게임 외에도 토종 종자를 보존하고 농업인 지원 기금 조성을 목적으로 ‘굿굿즈(Good Goods)마켓’ 을 운영할 계획이다. 굿굿즈마켓은 네오게임즈 자사몰인 ‘구세농장터’ 의 한 코너로 마련되어 레알팜 브랜드와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굿즈를 판매한다. 판매 수익 전부는 공익사업을 위해 사용된다.


네오게임즈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우리농산물 소비를 활성화하고 농촌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2020년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맞아 이번 구세농 랜선원정대를 포함해 식량안보의 중요성을 알리는 프로젝트를 시리즈로 진행해오고 있으며, 연말에는 2021년 활동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레알팜 88열차 타고가는 구세농 랜선원정대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레알팜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도자료 : 게임빌]


게임빌(대표 송병준) 이 국내 게임 개발사인 올엠(대표 이종명) 에 지분을 투자했다고 4일, 밝혔다.


국내∙외 유망 개발사들에 대한 투자, 협력의 일환으로 새해부터 적극적인 드라이브를 걸어 글로벌 리딩 모바일게임사로서의 역량을 가속하고 나선 것이다. 


이번 지분 투자는 게임 개발력이 뛰어난 올엠과의 윈윈 전략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상호 파트너십 강화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양사는 단순한 투자 관계를 넘어 장기적인 안목으로 협력하면서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앞서 게임빌과 올엠이 손잡고 선보인 히트작 ‘크리티카: 천상의 기사단(KRITIKA: The White knights)’ 의 성공이 이번 투자의 배경으로 꼽힌다. 



실제로 출시 1년 5개월을 넘어선 이 게임은 토종 RPG 로서는 이례적으로 전 세계 누적 2천 만 다운로드를 돌파했으며, 미국, 독일, 싱가포르, 아르헨티나 등 전 세계 86개 국가 구글 플레이에서 장르 매출 Top 5에 오를 정도로 꾸준히 인기를 모았다. 이러한 성공 사례에 이어 게임빌은 양사 시너지를 극대화시킬 전망이다.


올엠의 이종명 대표는 “크리티카 : 천상의 기사단으로 다져진 양사의 신뢰와 끈끈한 협력이 투자로 이어졌다. 앞으로 세계 시장에서 더욱 큰 성공 사례를 거두어 업계의 귀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2016년 게임빌은 국내∙외 게임사들과 다각도로 협력하는 가운데, ‘데빌리언’, ‘아키에이지’ 등 유명 온라인게임의 IP를 활용하여 전 세계 모바일게임 시장을 본격 공략하는 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