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웹젠]


웹젠(대표 김태영)이 신작 모바일 MMORPG '뮤 아크엔젤' 의 캐릭터 특성들을 드러낸 게임 이미지를 처음 공개했다. 오늘(4월 2일), 신작 모바일게임 ‘뮤 아크엔젤’ 의 주요 캐릭터가 등장하는 대표 이미지를 공개해 이달 비공개테스트를 앞두고 사전 기대감을 높였다.


4월 중 ‘뮤 아크엔젤’ 의 주요 콘텐츠와 캐릭터 소개 등의 게임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공식 게임커뮤니티를 열고, 비공개테스트 진행을 위한 참가자 모집을 진행한다.


'뮤 아크엔젤' 의 게임 이미지에는 '흑기사', '흑마법사', '요정' 등 PC온라인게임 '뮤 온라인'을 비롯해 '뮤(MU)' 시리즈 게임을 대표하는 캐릭터 3종이 등장한다. 화려한 갑옷과 날개, 역동적인 자세의 캐릭터들은 원작 게임의 특징과 디자인을 그대로 재현했다.


각 캐릭터는 힘, 민첩, 체력, 에너지 4개의 스탯으로 능력치가 결정되고, 레벨업을 거쳐 획득한 스탯 포인트로 성장시킬 수 있다. 캐릭터마다 성장에 필요한 스탯 포인트가 다르고, 일정한 스탯 포인트의 조건을 달성해야 스킬 학습과 장비 장착이 가능하다.




또한, 능력치 분배에 따라 캐릭터를 여러 가지 방식으로 육성할 수 있다. '민첩 흑기사', '에너지 요정' 등 특색 있는 성장이 가능하며, 육성 방식에 따라 장비의 종류와 스킬, 열매, 룬 등 성장 요소가 달라져 캐릭터의 전투 스타일도 다양하다.


이외에도 '뮤 아크엔젤' 에는 '뮤(MU)' 시리즈 게임 최초로 새로운 성별의 '흑마법사'가 등장한다. 기존의 흑마법사보다 화려한 외형을 자랑하는 '여성 흑마법사' 가 추가되면서 캐릭터 선택의 폭이 한층 넓어졌다.


웹젠의 '뮤 아크엔젤' 은 모바일게임을 PC온라인게임에 가깝게 재현하는 데 중점을 두고 개발된 모바일 MMORPG다. 원작 '뮤 온라인' 의 캐릭터는 물론 게임콘텐츠와 UI(사용자환경) 등 대부분의 게임 요소를 모바일 플랫폼에 그대로 옮겨왔다.


모바일게임 특유의 아이템 파괴와 뽑기 시스템 등 확률성 콘텐츠는 줄이고 전투와 사냥, 채집 콘텐츠 등을 대폭 늘렸다. 게임을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장비와 아이템을 수집해 캐릭터를 성장시키는 '파밍(Farming)' 요소가 늘어나 PC MMORPG 못지않은 몰입감과 재미를 준다.


웹젠은 4월 내 일반 게이머를 대상으로 하는 비공개테스트를 진행하고, 테스트 결과를 바탕으로 '뮤 아크엔젤' 의 정식서비스 준비에 돌입한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