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자료제공 : 웹젠]

 

웹젠(대표 김태영) 이 모바일 MMORPG '뮤 아크엔젤(MU Archangel)' 을 동남아시아에 출시하면서 해외시장 공략에 나섰다.

 

지난 5월 13일부터 동남아시아 5개국(태국, 필리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에서 '뮤 아크엔젤' 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뮤 아크엔젤’은 자사의 PC 온라인게임 ‘뮤 온라인’ 을 모바일 플랫폼에 그대로 옮긴 모바일게임이다.

 

 

동남아시아 지역에 출시된 지 약 2주 만인 오늘(5월 26일), '뮤 아크엔젤' 은 필리핀과 태국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매출순위 각각 8위, 10위에 올랐다. 싱가포르 앱 마켓에서도 매출순위 10위권에 안착하면서 현지 이용자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웹젠은 동남아시아에서 빠르게 늘어나는 ‘뮤 아크엔젤’의 이용자를 수용하기 위해 게임 서버를 기존 5개에서 현재 39개까지 증설했다.

 

▲ 필리핀 구글플레이 매출 순위 8위 (2021.5.26 기준)

 

앞서 ‘뮤 아크엔젤’ 은 지난해(2020년) 12월, 현지 퍼블리셔를 통해 베트남 시장에 먼저 출시된 후 베트남 양대 앱 마켓에서 동시에 매출순위 1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현재도 매출순위 최상위권을 유지하며 흥행하고 있다.

 

웹젠은 '뮤 아크엔젤'의 동남아시아 이용자 수 증가에 PC 온라인게임 '뮤 온라인' 의 높은 인지도와 우수한 현지화 작업 등이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원작 ‘뮤 온라인’은 지난 2005년 1월 필리핀을 시작으로 동남아시아 시장에 출시되었으며, 당시로는 이례적으로 선불카드까지 제작 및 판매되면서 큰 호응을 얻었다. 이후 15년 만에 게임 서비스가 재개된 지난해 3월에는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지 3주 만에 동시접속자 수가 2배 이상 증가하기도 했다.

 

웹젠은 현지 이용자들이 ‘뮤 아크엔젤’을 원활하게 즐길 수 있도록 게임 서버를 지속해서 늘려가며, 이른 시일 내에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추가하는 업데이트와 이벤트를 준비해 신규 회원 확보에 주력한다.

 

한편, '뮤 아크엔젤' 의 한국 서비스는 5월 27일에 1주년을 맞는다. 웹젠은 게임의 1주년을 기념한 대형 업데이트와 이벤트를 선보여 장기 흥행의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웹젠의 모바일게임 ‘뮤 아크엔젤’ 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 https://muarchangel.webzen.co.kr ) 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스팅 및 취재 문의 (kbk518@naver.com)

 

 

 

반응형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