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니아 NEWS

엠게임 인기 IP ‘귀혼’, P2E 모바일 게임 ‘소울세이버:아이들 세이버스' 로 선보인다

by 잭스틸(B.k Mania) 2022. 5. 10.
728x90
반응형

[보도자료 : 엠게임]

엠게임(대표 권이형) 은 자사의 RPG(역할수행게임) ‘귀혼’의 IP를 활용해 레트로퓨처(대표 이진규) 가 개발한 P2E(Play To Earn) 모바일 게임 ‘소울세이버:아이들 세이버스(Soul Saver : Idle Savers)’ 가 5월 중 사전예약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귀혼은 귀신 몬스터와 한판 승부를 펼치는 횡스크롤 RPG 로, 2005년 공개 서비스를 시작해 ‘열혈강호 온라인’, ‘영웅 온라인’ 과 함께 엠게임의 대표 무협 게임으로 자리 잡은 장수 온라인게임이다.

 



귀혼 IP로 개발된 ‘소울세이버:아이들 세이버스(Soul Saver : Idle Savers)’ 는 방치형 전략 시뮬레이션 장르로, 육성과 강화, 파밍, 경쟁 등 전략적인 재미요소를 느낄 수 있는 블록체인게임이다. 게임 플레이의 피로도를 대폭 낮춰 남녀노소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개발되었으며, P2E 요소를 더했다.

지난해 12월 레트로퓨처와 귀혼 IP(지식재산권) 에 대한 사업 제휴 계약을 체결한 엠게임은 IP 홀더로 귀혼 개발 소스 및 그래픽 등을 공유하고, 수년간 다져온 글로벌 게임 사업 노하우를 제공하는 등 어드바이저로 참여하고 있다.

레트로퓨처는 귀혼의 IP 를 활용한 블록체인 모바일 게임을 개발, 직접 서비스 예정으로 귀혼이 인기를 끌었던 필리핀, 태국 등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P2E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레트로퓨처 이진규 대표는 “귀혼은 P2E 게임의 인기가 뜨거운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인지도가 높은 IP로 주요 인기국인 태국, 필리핀 등을 공략하는데 주효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라며, “글로벌 유저들이 P2E 게임에 대한 즐거운 경험, 다양한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소울세이버:아이들 세이버스’ 개발에 최선을 다했으니 많은 기대와 응원을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엠게임 사업전략실 이명근 실장은 “그간 안정적인 개발력과 운영 능력을 선보인 레트로퓨처와의 업무 협력으로, P2E 글로벌 게임 시장에서 IP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것” 이라며, “양사 모두 시너지 효과를 내는 것은 물론 지속적인 매출 확보를 위해 IP 프로젝트 관련 협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다.” 고 말했다.

한편, 레트로퓨처는 글로벌 1,000만 다운로드 ‘인생게임’ 의 총괄 디렉터 이진규 대표를 필두로 10년 이상의 개발 경력을 보유한 개발진으로 구성된 블록체인 게임업체다. 국내 및 글로벌 브랜드 콘텐츠 기획, 게임 개발, 퍼블리싱 등 풍부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포스팅 및 취재 문의 ( kbk518@naver.com )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