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웹젠(대표 김태영) 이 ‘뮤(MU)’ IP 제휴로 제작된 H5 MMORPG ‘대천사지검H5’ 가 새로운 게임플랫폼으로 주목받는 HTML5(Hyper Text Markup Language 5) 게임시장을 선점했다.

 

‘뮤’ IP 의 원작자 웹젠과 중국게임서비스(퍼블리싱) 사인 ’37후위’ 가 제작한 H5 MMORPG ‘대천사지검H5’ 이 게임서비스 시작 24일만에 누적매출 1억 위안(한화 약 170억원) 을 올렸다. 누적 집계 기간은 지난 9월 29일 출시 후 10월 22일까지다.


 

또한 10월 24일 기준, ‘대천사지검H5’ 는 중국 모바일시장의 흥행 지표인 iOS 매출순위에서는 9위에 올랐으며, ‘37.com’ 의 웹게임 인기순위에서는 출시 직후부터 상위권을 계속 유지하고 있다.

 

‘대천사지검H5’ 는 지난 2014년 중국에서 출시돼 중국 웹게임시장에서 흥행돌풍을 일으킨 ‘대천사지검’ 을 HTML5 버전으로 제작한 게임이다. 2016년, ‘뮤 이그니션’ 이라는 게임명으로 국내에 출시된 후에는 한국 웹게임시장에서 이례적인 흥행성적을 올리며 아직까지 서비스되고 있다.

 

‘대천사지검H5’ 은 출시 전부터 웹프로그래밍 기본언어인 HTML5 로 제작된 MMORPG 라는 장르적인 특징으로 인해 호환성과 편의성에 대한 기대감은 물론, 모바일 MMORPG 에 이어 ‘H5 MMORPG’ 라는 새로운 시장의 성장가능성을 확인하는 게임이라는 점에서도 많은 관심을 얻었다.

 


HTML5 로 개발된 ‘대천사지검H5’ 는 기존 MMORPG 들과 달리 별도의 응용프로그램(클라이언트/ 어플리케이션) 을 설치할 필요가 없다.

 

또한, 프로그램 호환성 문제 등으로 PC 외의 다른 게임기기에서 정상적인 접속이 불가능한 기존의 웹게임과 달리 사용기기나 운영체제의 제한도 받지 않고, 하나의 회원계정으로 언제 어디서나 PC 와 모바일기기를 가리지 않고 접속할 수 있다.

 

웹젠은 ‘대천사지검H5’ 의 출시와 함께 모바일과 PC 간에서 자유로운 접속이 가능한 HTML5 게임플랫폼 시장의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이후 지속적으로 신작을 출시해 H5 MMORPG 시장을 선점하고 선두 자리를 공고히 다질 계획이다.



 

웹젠은 이미 지난 8월, ‘뮤 오리진’ 의 개발사 ‘천마시공’ 과 HTML5 게임 개발업체인 ‘후딘(HOODINN)’/ ‘37후위’ 등과 ‘뮤(MU)’ IP 를 기반으로 제작되는 다수의 HTML5 게임 개발 계약을 체결한 사실을 공지한 바 있다.

 

한편, 웹젠은 모바일MMORPG 시장 공략도 꾸준히 이어간다. ‘뮤 오리진(중국 서비스명 전민기적)’ 의 후속게임 ‘기적: 각성’ 의 중국 게임서비스(퍼블리싱) 를 맡은 텐센트는 지난 10월22일 ‘<기적MU: 각성> 매직 심포니 콘서트 ’를 여는 등 올해 정식 서비스를 앞두고 적극적으로 게임 알리기에 나서고 있다.

 

현재(10월 26일) ‘기적MU: 각성’ 의 중국 공식 홈페이지 내 사전예약 접수자는 4백만명을 넘어섰다. ‘기적MU: 각성’ 의 한국 서비스는 웹젠이 담당하며, 출시일 등 구체적인 사업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반응형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반응형

㈜웹젠(대표 김태영) 이 2017년 2분기 실적을 공시했다. 오늘(8월10일) 공시된 웹젠의 2017년 2분기 실적은 영업수익 437억원으로 전분기(2017년 1분기) 대비 1.4% 올랐으며, 영업이익은 112억원, 당기순이익 100억원으로 2.7%, 36.2%씩 상승했다. 전년동기(2016년 2분기)대비로는 영업수익,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각각 18.8%, 23.6%, 11.0% 줄었다.

 

웹젠은 2017년 하반기에 중국 협력사들과 제작하고 있는 IP제휴 모바일게임 및 ‘HTML5게임’ 들 을 국내외 시장에 출시하면서 게임시장 점유율 확대에 나선다.


 

우선, 텐센트와 함께 준비하는 ‘뮤 오리진’의 후속 모바일 MMORPG ‘기적MU: 각성’ 과 룽투게임즈의 모바일 MMORPG ‘기적MU: 최강자’ 의 중국서비스를 앞두고 있다. 두 게임의 IP제휴 로열티 매출은 하반기 실적 성장에 일정 부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두 게임 모두 중국 현지 비공개테스트를 마쳤으며, 추가개발을 거쳐 중국에서 먼저 출시한 후 국내 출시 일정을 확정 짓는다. 한국에서는 웹젠이 해당 게임들의 게임서비스를 맡는다.

 

또한, 웹젠은 ‘천마시공’, ‘37후위’, ‘후딘’ 등 중국의 게임개발사들과 함께 ‘MU(뮤)’ IP 기반의 ‘HTML5게임’ 을 공동 제작하면서 스마트기기 등에서 애플리케이션(앱)게임에 이어 중요한 차세대 게임플랫폼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전망되는 HTML5게임 시장도 준비하고 있다.


 

이들 중 ‘37후위’ 는 오늘부터 웹게임 시장에서 흥행 돌풍을 일으켰던 ‘뮤 이그니션(중국명 ‘대천사지검’)’ 을 HTML5 게임으로 제작한 ‘대천사지검H5(한국서비스명 미정)’ 의 소규모 그룹테스트(FGT, Focused Group Test) 를 시작했다. (http://h5.37.com/dtsh5)

 

지난 2014년 중국에서 출시된 웹게임 ‘뮤 이그니션’은 중국에서 출시 첫 달에만 5천여개의 서버에서 서비스되고, 165억원의 현지 매출을 올리는 등 최고의 인기 웹게임으로 흥행했으며, 이후 한국에서 출시돼 웹게임 게이머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웹젠은 모든 스마트 기기로 그 응용범위가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는 HTML5 개발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 및 경험을 쌓아온 중국의 우수 게임사들과 협력해 HTML5 게임 관련 기술을 축적하고 국내외 HTML5 게임 시장을 선점할 계획이다.

 

중국의 게임시장 전문가들은 중국의 HTML5게임 시장이 2017년 상반기에 이미 16억달러(미화, USD) 규모의 시장으로 성장한 것으로 집계하고 있으며, 하반기까지 연간 50억달러의 시장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자료출처: ‘2017 iWeb summit’, http://game.people.com.cn/n1/2017/0619/c210053-29349100.html)

 

‘대천사지검H5’ 를 비롯해 IP제휴로 제작되는 모든 HTML5 게임들은 웹젠이 직접 국내서비스를 담당한다. 이외에도 웹젠은 자사의 IP 를 활용한 2차 파생상품 등의 콘텐츠사업 협력사들도 꾸준히 늘려가고 있으며, 하반기 중 글로벌 게임포털 ‘Webzen.com(웹젠닷컴)’ 에서 PC온라인게임 ‘뮤 레전드’ 의 글로벌서비스를 시작한다.

 

웹젠의 김태영 대표이사는 “IP제휴사업, 글로벌 게임서비스 등 가시적인 게임사업과 더불어 전략적으로 차세대 게임플랫폼에 대응하는 등 여러 미래사업도 준비하고 있다.” 면서, “보유 IP의 가치를 높이고 게임개발 기술을 확대하는 등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반응형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