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아프리카TV 에선 마치 자신이 직접 즐기는 듯한 게임 방송, 선수들의 땀구멍까지 보이는 스포츠 중계, BJ 의 머리카락 한 올까지 보일 정도로 생생한 방송을 볼 수 있다.

 

아프리카TV 가 새 운영정책으로 약속한 방송 화질 개선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12일 오후부터 모든 BJ에게 ‘풀HD(1080P·8000K·초당60프레임)’ 화질 서비스가 무료로 제공된다. BJ 는 경량화된 스튜디오 환경에서 최적화된 콘텐츠 방송 진행이 가능하고, 시청자는 부드럽고 선명한 초고화질 화면을 만난다.


 

풀HD 화질은 DVD 표준화질(SD) 에 비해 6배, 고화질(HD)에 비해서는 2배나 화질이 뛰어나다. 흔히 “SD 를 보다 풀HD 를 보면 안개가 걷힌 듯하고, HD 를 보다 풀HD 를 보면 유리창을 연 것 같다”고 말할 정도다.

 

아프리카TV 는 이미 지난해 12월부터 별도 아이템 구입 없이 고화질로 방송을 즐길 수 있도록 4000K 를 제공해왔으나, 이번 화질 개선은 초고화질 시청이 가능한 8000K 다. 아프리카TV는 품질 서비스 향상을 위해 4개월여 동안 풀HD 개발 및 테스트를 진행해왔으며 이날 전체 BJ 를 대상으로 적용한다.

 

아프리카TV 는 지난 해부터 신규장비·유지·보수·트래픽 비용 등 연간 100억원 이상의 투자가 이뤄져 국내 개인방송 플랫폼 최고 수준의 방송 환경을 구축했다. 높은 비용에도 이용자들의 가장 큰 불만이었던 화질을 개선해 시청 편의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풀HD 화질 서비스는 오버워치나 비디오 게임 등 초고사양 게임 방송을 진행하는 BJ 들의 갈증을 일거에 해소시켜 줄 것으로 보인다. BJ의 게임 화면이 그대로 구현돼 마치 자신이 직접 플레이하는 것처럼 시청자들의 만족도도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스포츠 경기 생중계 시 선수들의 역동적인 모습도 초고화질로 생생히 즐길 수 있다. 상대적으로 저사양 게임이나 소통 중심의 다른 장르 방송의 경우 기존 화질로 해상도를 조절할 수 있다.

 

아프리카TV 는 풀HD 화질 서비스 도입 못지않게 사후 관리에도 최선을 다해 BJ들이 새 방송환경에 정착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유지·보수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절대 강점이었던 소통성에 방송환경 개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 명실상부한 최고의 개인방송 플랫폼으로 거듭나겠다는 각오다.

 

김종승 아프리카TV 미디어랩장은 “트래픽 비용에서 자유로운 해외 사업자와 달리 여러 악조건이 있지만 ‘이용자가 주인인 방송’이라는 철학을 바탕으로 새 운영정책을 약속했고, 풀HD 화질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 며, “앞으로도 아프리카TV는 이용자와 끊임없이 소통하는 개인방송 플랫폼이 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