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의 e스포츠 대회인 ‘블레이드 & 소울(이하 블소) 토너먼트 2017 코리아 파이널(이하 코리아 파이널)’ 이 챔피언스 스테이지를 시작했다.


챔피언스 스테이지는 코리아 파이널 결선(한국 대표 선발전) 에 오르기 위한 마지막 관문이다. 7월 30일부터 8월 13일까지 다섯 번의 경기가 열린다. 8개 팀이 참여하며 성적 기준 상위 3개 팀이 코리아 파이널 결선 진출권을 획득한다.


 

7월에 열린 챌린저스 스테이지를 통해 진출한 4개 팀(G Fam, G-Toring, Nonamed, Full Swing) 과 3월부터 6월까지 열린 코리아 시즌 1, 2의 랭킹 상위 4개 팀(GC BUSAN Blue, IDEPS, KUDETA, GC BUSAN Red) 이 참가한다.


엔씨소프트는 챔피언스 스테이지에 MVP(최우수선수) 제도를 도입했다. 싱글 세트에서 가장 짧은 시간에 승리를 거둔 선수(1명) 와 태그매치에서 가장 많은 상대를 제압한 선수(1명) 가 MVP로 뽑힌다. MVP는 400만원 상당의 TV(SAMSUNG QLED TV 55인치) 를 상품으로 받는다.



코리아 파이널 결선은 8월 27일 서울 상암동 OGN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이 대회에서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한 두 팀은 9월에 개최하는 글로벌 e스포츠 대회, ‘블소 토너먼트 2017 월드 챔피언십(이하 월드 챔피언십)’ 에 한국 대표로 참가한다.


현재 전 세계 9개 지역에서 월드 챔피언십에 참가할 대표 선발전이 열리고 있다. 올해 월드 챔피언십에는 9개 지역(한국, 중국, 대만, 일본, 북미, 유럽, 러시아, 태국, 베트남) 대표팀이 참가한다. 7월 29일(현지 시간) 태국 방콕에서 태국 대표팀 선발전이 열렸다. 대회에는 5,000여 명의 관중이 참가했다.


자세한 정보는 블소 공식 홈페이지와 블소 토너먼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스팅 및 취재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오덕포텐(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