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프트업(SHIFT UP, 대표 김형태) 는 자사가 넥스트플로어(대표 황은선) 와 공동으로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데스티니 차일드 for kakao(이하, 데스티니 차일드)' 가 북미에서 가장 큰 애니메이션 축제 ‘아니메마츠리(ANIME MATSURI)’ 에 국내 게임 단독 초청되었다고 금일(29일) 밝혔다.


‘아니메마츠리’는 코스프레부터 애니메이션 음악과 패션, 굿즈(애니메이션과 관련된 파생 상품) 등 애니메이션 관련 문화의 모든 것을 즐길 수 있는 축제이다.



2007년 행사를 시작한 ‘아니메마츠리’ 는 매년 최다 관객을 동원하고 있다. 2017년 기준, 총 36,270명이 축제를 즐겼으며, 한국을 비롯하여 일본과 아르헨티나, 오스트레일리아, 캐나다, 중국, 독일, 이탈리아, 멕시코, 러시아, 미국 등 동서양을 불문한 22개국의 참석자가 자리를 빛냈다. 올해는 3월 29일부터 4월 1일까지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조지R. 브라운 컨벤션 센터(George R. Brown 컨벤션 센터) 에서 진행된다.


‘아니메마츠리’ 에 초청된 ‘데스티니 차일드’ 는 1층 전시관에 전시된다. 국내 기술로 개발된 '데스티니 차일드' 를 축제에 참여한 전 세계 관람객에게 선보이고,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특히, ‘아니메마츠리’ 현장에서는 김형태 대표와 꾸엠(채지윤) 이 라이브 드로잉을 직접 선보이고, 설명하는 시간도 마련될 예정이다.


  


시프트업은 혁신적인 디자인과 강력한 개발력을 기반으로 시장을 선도하여, 의미 있는 발자취를 찍을 수 있는 게임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개발사이다. 현재는 하루 최대 접속자 31만명 등 유수한 성과를 거둔 '데스티니 차일드' 를 공동 서비스하고 있다.


'데스티니 차일드' 는 일러스트레이터의 개성을 그대로 살리되, 캐릭터의 움직임을 생생하게 구현해낼 수 있는 Live2D 기술을 적용한 모바일 CCG(내러티브 콜렉터블 캐릭터 게임) 로, 출시 직후 양대 마켓 매출 순위 1위를 기록했다.


시프트업 김형태 대표는 “국내와 일본에서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시는 '데스티니 차일드' 를 북미에서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 특히, 이번 전시는 부스지원과 초청을 모두 북미 행사 주최 측에서 먼저 제안해주신 점에서 의미가 깊은 것 같다.” 라며, “북미뿐 아니라 세계 곳곳에서 기다려 주시는 유저분들을 빠르게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예정이다.” 라고 전했다.​ 



취재 및 포스팅 문의 (kbk518@naver.com)




Posted by 잭스틸(B.K.Mania) 잭스틸(B.k Mania)

댓글을 달아 주세요